여야, 사법개혁-선거제 개편안 논의
상태바
여야, 사법개혁-선거제 개편안 논의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19.10.31 18: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신문=박남주 기자 |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평화당, 정의당 등 여야 5당 대표는 사법개혁과 선거제 개편안을 실무대표자회의를 통해 논의키로 했다.

이 회의는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 개최되며 이를 통해 패스트트랙 법안을 놓고 꽁꽁 얼어붙은 정국이 풀릴 수 있을지 있을지 관심이다.

한민수 국회대변인은 31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전날 오후 논의된 제2차 정치협상회의 결과를 전하고 “정국 현안 해결을 위해 국회의장과 각 당 대표가 제안한 의제에 대해 실무대표자회의를 통해 신속하게 논의키로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문희상 의장이 회의에서 정치개혁과제와 사법개혁법안이 담긴 신속처리안건 지정 법안 5건에 대해 12월 3일까지 합의도출을 위해 각 당이 노력해줄 것을 요청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민주당과 미래당, 정의당, 평화당 대표와 실무대표들은 전날 서울 모처에서 회동해 선거법개편안과 사법개혁안 등 정국 현안에 폭넓은 의견을 개진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정치협상회의는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5시간 가까이 진행됐으며, 실무대표회의는 당 대표 회의와 별도의 공간에서 이보다 1시간 더 길게 이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밀과 보리가 춤춘다' 제2회 양평 밀 축제 개회식 열고 3일간 일정돌입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