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2 화 21:51
상단여백
HOME 지역사회 수원시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시 대표단, 수원 방문 정책 연수 가져
  • 권영복 기자
  • 승인 2019.10.20 19:51
  • 댓글 0
염태영 시장(오른쪽)과 블라디미르 A. 판노프 니즈니노브고로드시장이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수원시의 국제자매결연도시인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시 대표단이 지난 16~18일 수원시를 방문해 정책 연수를 했다.

블라디미르 A. 판노프 니즈니노브고로드시장을 비롯해 IT 기술담당 부시장 등 6명으로 이뤄진 대표단은 수원시도시안전통합센터(첨단기술), 행궁동 생태마을(주민 참여), 팔달노인복지센터(노인 복지), 자원회수시설(폐기물 처리), 광교생태환경체험교육관(시민 대상 환경교육), 수원월드컵경기장(시설 운영) 등을 시찰했다.

18일에는 염태영 수원시장 집무실에서 두 도시의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염태영 시장과 판노프 시장은 “14년 동안 이어진 우호 관계를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고, 특히 정책 교류·협력 방안을 적극적으로 모색하자”고 뜻을 같이했다.

염태영 시장은 “수원시는 환경·첨단기술·복지·주민참여 등 여러 정책을 선도하는 도시”라며 “수원시의 선진정책이 니즈니노브고로드시 시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폭넓은 교류·협력으로 함께 성장하며 우정을 이어나가자”고 덧붙였다.

판노프 시장은 “수원시의 정책 연수 요청 사항을 반영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수원시의 선진 사례를 연구해 시정에 접목하고 싶다”고 말했다.

니즈니노브고로드시 대표단은 지난 18일 수원컨벤션센터를 방문해 ‘2019 경기과학축전&제16회 수원정보과학축제’를 참관한 후 화성행궁 등을 둘러봤다. 19일 오전 출국했다.

2005년 6월 수원시와 자매결연한 니즈니노브고로드시는 인구 125만 명의 대도시다. 러시아의 대문호 막심 고리키의 고향이자 2018년 러시아 월드컵 한국 대 스웨덴 경기가 열린 곳이다. 자매결연 후 활발하게 교류·협력하고 있다.

권영복 기자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권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인기기사
안양시, ‘GTX C노선’ 인덕원 정차 추진 본격화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C노선의 인덕원 정차 추진이 본격화 된다. 안양시는 국...
[김진호 만평]경기도 내년 농민기본소득 시행
감사원, 하남마블링시티개발 집중 감사감사원이 하남도시공사와 산하 마블링시티개발를 대상으로 현지감사에 착수한 것으로 7...
청국장 시위 예고… 분당서울대병원 비정규직 400여 명 파업 2틀째 이어가정규직 전환과 관련해 무기한 파업을 2일째 이어가고 있는 분당서울대병원 파견·용역...
[김진호 만평]박남춘 인천시장 국비 확보 막바지 공략 성공!!
포천시, 외국인 눈높이에 맞춘 납세 통합안내문 배부포천시는 7일부터 “3개 외국어로 번역한 납세 안내 리플릿을 포천나눔의집 이주민지...
고양시, 조정대상지역 해제 ‘환영’…신규 택지개발지구는 제외고양시는 삼송·지축 등 신규 택지개발지구를 제외한 고양시 전역이 조정대상지역에서 ...
오산시, 줄서는 식당 최종보고회 가져오산시 농식품위생과(과장 횡상섭)는 6일 2020프로젝트 외식업소 종합컨설팅 사업...
[박남주 칼럼] 韓美 ‘SCM’ 합리적이고·지혜롭게 접근해야한국과 미국 간 연례 안보협력기구인 한미안보협의회(SCM)가 오는 15일 개최된다...
파주시 ‘포트홀 보수트럭’ 도입 운영전국 지방자치단체 중 최초로 파주시가 포트홀 보수트럭을 도입하기로 했다. 시에 따...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