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아시아 대상 마이스 유치 마케팅 펼쳐
상태바
인천시, 아시아 대상 마이스 유치 마케팅 펼쳐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9.10.17 18: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인천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3일 동안 싱가포르에서 열린 아시아 최대 MICE 관광 전시회인 'ITB-Asia 2019'에 참가해 아시아 전역을 대상으로 글로벌 회의 및 인센티브 단체 관광객 유치 마케팅을 펼친다. (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시는 인천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3일 동안 싱가포르(Marina Bay Sands)에서 열린 아시아 최대 MICE 관광 전시회인 'ITB-Asia 2019'에 참가해 아시아 전역을 대상으로 글로벌 회의 및 인센티브 단체 관광객 유치 마케팅을 펼친다.

ITB-Asia는 아시아 태평양의 모든 국제 전시 업체, 주요 여행사 및 MICE 관련 분야의 기업과 바이어가 한자리에 모이는 자리이다.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는 한국홍보관 내에 인천 마이스 홍보 부스를 두고, 인천의 마이스 인프라와 지원 프로그램 등을 현지 여행업계와 마이스 관계자들에게 홍보한다. 또한, 현재 아시아 전역에서 참여한 마이스 관련 바이어들과 B2B 상담 진행중으로, 18일까지 30건의 상담을 할 예정이다.

김충진 마이스산업 과장은 "아직까지 중국의 방한조치가 완전히 풀리지 않은 상황에서 아시아 전역을 대상으로 인천이라는 도시 브랜딩과 함께 인천의 마이스(MICE)를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였고, 정부의 ‘신남방정책’과도 부합한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회의 및 인센티브 관광 등 국제적인 마이스 행사를 유치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용인시 6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