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 알아볼 수 없는 노후된 전광판, 차라리 없는 게
상태바
글씨 알아볼 수 없는 노후된 전광판, 차라리 없는 게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9.10.17 17: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남석사거리 인근 도로위에 설치된 노후 전광판이 운전자들을 답답하게 만들고 있다.(사진=김광섭 기자)

17일 오후 3시께, 인천시 미추홀구 용현동 남석사거리 인근에 설치돼 있는 도로 위 전광판이 글씨를 알아볼 수 없을 정도로 고장 나 그대로 방치되고 있어 관리가 필요해 보인다. 이곳을 지나는 한 운전자는 “보면 볼수록 답답하기만 한 저런 전광판은 차라리 치우는 게 났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석대교는 남양주·하남 모두가 상생하는 방법입니다"
  • 정부, '6.17 부동산 대책' 발표...'수도권 절반이 규제 지역'
  • 여주 코로나19 확진자...여주 골프장서도 라운딩, 해당 골프장 폐쇄
  • 청약 규제 자유로운 기업형 임대 아파트 ‘신광교 제일풍경채’ 분양
  • (새얼굴) 여주 세종라이온스클럽 제10대 회장에 여완구 씨 취임
  • 용인 기흥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3명 추가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