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자체 쓰레기매립지 조성 市-10개 군·구 공동 협력 합의
상태바
인천 자체 쓰레기매립지 조성 市-10개 군·구 공동 협력 합의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9.10.14 18: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이 14일 중구 월미문화관에서 열린 '자원순환 선진화 및 친환경 자체매립지 조성을 위한 인천광역시, 군·구 공동 합의문 체결식'에서 군수,구청장과 합의문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시장과 인천지역 군수·구청장들은 14일 오후 5시 중구 월미문화관에서 자원순환 선진화와 친환경 자체매립지 조성을 위해 공동 협력하기로 하고, “인천시, 군·구 공동 합의문”을 체결했다.

이는 인천지역의 생활폐기물 발생량이 2017년 일일 2280톤에서 2018년 2797톤으로 517톤이 증가했고, 앞으로도 인구증가, 생활소비 패턴변화, 1회 용품 사용증가 등으로 지속적인 증가가 예상된다.

이에 따라 인천시장과 인천지역 군수·구청장들은 폐기물 발생량을 줄이고 각 자치단체별 폐기물의 배출·수거·선별·처리 시설 기반을 마련해 재활용을 극대화하며, 처리의 최적화 등 자원순환 선진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

또한, 수도권매립지는 3-1공구를 끝으로 사용을 종료하고, 폐기물 발생지처리 원칙에 따라 우리시만의 자체매립지 조성 필요성에 공감하며, 직매립 제로화를 통한 친환경 매립지를 함께 조성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인천시는 ‘자원순환 선진화와 친환경 자체매립지 조성’을 위해서는 일선 군·구의 역할과 실천이 중요하고, 폐기물 처리기반 마련을 위한 지역사회, 시민들의 수용성 확보가 최우선 과제이기에, 인천시와 10개 군·구 담당국장으로 구성된 ‘자원순환협의회’를 통해 현안과제 해결을 함께 모색하기로 합의 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석대교는 남양주·하남 모두가 상생하는 방법입니다"
  • 정부, '6.17 부동산 대책' 발표...'수도권 절반이 규제 지역'
  • 여주 코로나19 확진자...여주 골프장서도 라운딩, 해당 골프장 폐쇄
  • 청약 규제 자유로운 기업형 임대 아파트 ‘신광교 제일풍경채’ 분양
  • (새얼굴) 여주 세종라이온스클럽 제10대 회장에 여완구 씨 취임
  • 용인 기흥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3명 추가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