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야생멧돼지 돼지열병 의심 신고 '음성' 판정
상태바
화성 야생멧돼지 돼지열병 의심 신고 '음성' 판정
  • 홍왕현 기자
  • 승인 2019.10.11 11: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의 한 도로에서 출몰한 야생멧돼지의 아프리카 돼지열병 정밀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다.

11일 화성시 팔탄면 창곡리의 한 도로에 쓰러져 있는 야생멧돼지에 대한 정밀검사 결과, 돼지열병이 아닌 것으로 나타났다.

화성시 관계자는 “로드킬로 의심되는 야생멧돼지를 발견하고, ASF(아프리카 돼지열병)메뉴얼 대로 방역처리, 매몰처리 한 후 국립과학원에 정밀검사를 의뢰 했다"며 "결과가 '음성'으로 나와 다행"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한국문화해외교류협회 서울경기지회장에 김완수 교수 위촉
  • 시흥시 배곧생명공원서 7월부터 ‘순찰 로봇’ 운영
  • 하남시 교산 신도시 교통대책 확정···“5철·5고·5광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