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창곡리 야생멧돼지 출몰… 아프리카 돼지열병 의심여부 조사 중
상태바
화성시 창곡리 야생멧돼지 출몰… 아프리카 돼지열병 의심여부 조사 중
  • 홍왕현 기자
  • 승인 2019.10.10 16: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 팔달면 창곡리에서 야생멧돼지가 출몰, 방역 당국이 아프리카 돼지열병 의심여부를 조사 중이다.

10일 화성시 환경사업소와 주민들에 따르면 환경사업소 직원이 화성시 팔탄면 창곡리 인근 도로에 야생멧돼지가 쓰러져 있는 것을 발견, 즉시 사살하고 국립환경과학원에 시료채취 및 사채 매몰처리를 했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로드킬로 의심되는 야생멧돼지를 발견하고, ASF(아프리카 돼지열병)메뉴얼 대로 신고처리, 방역처리, 매몰처리 한 상태”라고 말했다.

한편, 국립환경과학원의 ASF 결과에 따라 화성에서의 아프리카돼지열병의 유무는 오후 늦게 확인될 전망이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한국문화해외교류협회 서울경기지회장에 김완수 교수 위촉
  • 시흥시 배곧생명공원서 7월부터 ‘순찰 로봇’ 운영
  • 하남시 교산 신도시 교통대책 확정···“5철·5고·5광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