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대안교육기관 중·고교 교복구입비도 지원
상태바
안산시, 대안교육기관 중·고교 교복구입비도 지원
  • 김소영 기자
  • 승인 2019.09.30 16: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는 대안교육기관에 진학하는 중·고등학교 신입생에게도 30만원 범위에서 교복구입비를 지원한다. 사진은 안산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안산시는 대안교육기관에 진학하는 중·고등학교 신입생에게도 30만원 범위에서 교복구입비를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시는 올해부터 중·고등학교에 입학하는 신입생에게 교복구입비 지원을 시작했으나, 대안교육기관은 해당하지 않았다. 시는 공평한 교육복지 제공을 위해 조례를 개정, 대안교육기관도 추가로 교복구입비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대안교육기관은 ‘대안학교의 설립·운영에 관한 규정’에 의해 인가는 없으나 학교 밖 청소년 지원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교육기관이다.

지원 대상은 올 3월4일 기준으로 관내에 주민등록이 돼 있으면서, 중·고등학교 1학년 교육과정에 준해 교육을 받는 대안교육기관 입학생이다. 다만, 대안교육기관의 교육과정은 주중(월~금)에 운영돼야 하며 방과후·주말에 운영하는 곳은 제외된다. 지원 항목은 학칙 등으로 정한 동복·하복·생활복을 입는 학생에 대해 각 품목별 1벌이며, 학생 1인당 30만원 이내로 신청일 다음 달 15일 이내로 지원된다.

신청 방법은 학부모 또는 학생(보호자가 없는 경우)이 재학증명서, 학교규정 및 교복구입 영수증·구입내역서 등을 안산시 교육청소년과에 제출하면 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용인시 6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