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모든 아파트 경비실 냉·난방기 설치 지원
상태바
성남시, 모든 아파트 경비실 냉·난방기 설치 지원
  • 최상록 기자
  • 승인 2019.09.30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는 내년 12월까지 지역 내 모든 아파트 경비실에 에어컨과 온풍기 설치를 추진한다. 사진은 성남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성남시가 내년 12월까지 지역 내 모든 아파트 경비실에 에어컨과 온풍기 설치를 지원하기로 하고 오는 31일가지 신청을 받고 있다. 시는 아파트 단지 경비원과 미화원들의 근무환경 개선을 위해 공동주택 공동시설 보조금 8억원을 투입해 ‘3년차 경비실 냉·난방기 설치 지원 사업’을 펴기로 했다.

신청 대상은 주택법에 따라 사업계획승인을 받아 건설한 20가구 이상의 공동주택 중에서 경비실이나 미화원 휴게실에 냉·난방기가 설치돼 있지 않은 단지다.

시내 284곳 아파트 단지가 해당하며, 이들 단지에는 1771개의 경비실이 있다. 이 중 52곳 단지의 512개 경비실은 지난해와 올해 3억4000만원을 들여 에어컨 설치를 지원했다. 입주자대표회의 측이 직접 냉·난방기를 설치한 189곳 단지의 557개 경비실을 제외하면 현재 43곳 단지의 702개 경비실에 에어컨 등이 없는 것으로 파악된다. 이들 경비실에 냉·난방기 설치 땐 총비용의 최대 80%를 성남시가 지원한다. 나머지 20%는 단지 부담이다.

지원받으려면 입주자대표회의 의결서와 보조금 신청서, 냉·난방기기 설치 견적서를 성남시청 공동주택과에 직접 내거나 우편 접수하면 된다. 성남시는 내년 4월 심사위원회를 열어 보조금 지원 대상 단지를 선정한다. 보조금 지급은 선정된 단지가 냉·난방기를 설치하고서 그 비용을 성남시에 청구하면 현장 확인 후에 이뤄진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경기도 광주 초월읍 지역주택조합 기공식
  • 국토부 ‘광역교통 비전 2030’에 고양선, 킨텍스역 환승센터 등 반영
  • ‘김포 한강선·인천2호선 김포연장’ 사업 탄력
  • 3기신도시·지하철 연장 최대수혜지 ‘하남 스타포레’
  • '군소음법' 국회 통과, 18만 수원시민 등 군소음 피해 주민들 보상 길 열려
  • 안양시, ‘GTX C노선’ 인덕원 정차 추진 본격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