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콘텐츠월드 진입도로 계획 인가 신청
상태바
CJ ENM, 콘텐츠월드 진입도로 계획 인가 신청
  • 박남주 기자
  • 승인 2019.09.19 14: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 “원활한 사업 위해 행정절차 신속 처리”
CJ ENM 콘텐츠월드 사업시행자인 CJ ENM은 지난 11일 도시계획시설로 결정된 진입도로에 대한 실시계획 인가 신청서를 접수했다. 파주 CJ ENM 콘텐츠월드 조감도. (사진제공=파주시청)

CJ ENM 콘텐츠월드 사업시행자인 CJ ENM은 지난 11일 도시계획시설로 결정된 진입도로에 대한 실시계획 인가 신청서를 접수했다.

콘텐츠월드 북측에 위치하는 진입도로(L=378m,B=10~14.5m)는 지난 7월 도시계획시설로 결정됐으며, 원활한 진출입을 위해 인접대로에 대한 가감속 차선 확장도 병행 추진된다.

파주시는 원활한 사업진행을 위해 관련 행정절차를 신속히 처리할 계획이며, CJ ENM은 내달 말 진입도로 공사를 시작으로 콘텐츠월드 조성사업을 본격 착수할 예정이다.

통일동산 특별계획구역 내에 조성되는 CJ ENM 콘텐츠월드는 드라마·영화 상설 스튜디오, 특수촬영 스튜디오, K-pop 오픈세트 등의 방송 시설과 전시스튜디오, AR·VR 등 관광객이 관람 및 체험을 할 수 있는 관광시설 등 다양한 콘텐츠가 어우러진 종합 문화관광 콘텐츠 시설이다.

CJ ENM은 방송 스튜디오로서 뿐 아니라, 국·내외 관광객을 만족시킬 수 있도록 건축·조경 등의 전반적인 마스터플랜을 수립 중이며 파주시와 조율해 내달 중순 최종안을 도출할 계획이다.

최종환 시장은 “이번 콘텐츠월드 사업을 통해 그 동안 활성화가 더뎠던 통일동산지구 및 헤이리 문화지구가 점차 활기를 띨 것”이라며 “시민들의 관심이 큰 사업인 만큼 원활하게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서구에 ‘걷기 좋은 길’ 첫 조성
  • 파주시, 서울시 광역버스 9709번 폐선 ‘시민 불편’ 최소화
  • [단독]연천, 도 넘는 마을 이장 횡포…업체 전전긍긍 속앓이
  • 기쁜 소식 만든 평택시의회에 박수를
  • 민주당, ‘무료 공공 Wi-Fi’ 전국 확대
  • 한국당 임상수 단장 '파주시乙’ 21대 총선 출마 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