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신곡리에 1만2천㎡ 규모 화물차 공영차고지 건립
상태바
김포 신곡리에 1만2천㎡ 규모 화물차 공영차고지 건립
  • 이종훈 기자
  • 승인 2019.09.10 16: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시는 고촌읍 김포아라마리나(신곡리 266-1 일원) 인근 약 1만2000㎡의 유휴부지를 선정했다. (사진=중앙신문 DB)

화물운수종사자의 근로여건 개선과 주택가 밤샘주차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김포시 최초로 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 건립을 추진한다. 김포시는 급격한 인구유입으로 화물차량도 2017년 대비 29% 증가한 3900여 대에 달한다.

주택가 소음, 매연과 안전사고에 대한 우려와 함께 관내에 차고지를 확보하지 못한 화물운수종사자의 휴식공간 애로와 주·박차난 해소 필요성도 커지고 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김포시는 올 초부터 부지를 물색하고 고촌읍 김포아라마리나(신곡리 266-1 일원) 인근 약 1만2000㎡의 유휴부지를 후보지로 선정했다.

이와 관련 김포시의회도 최근 추가경정예산안 심의에서 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 설치·운영계획 수립용역 등 행정·재정적 지원에 공감했다.

김포시는 예산편성이 완료되면 오는 11월 안에 용역에 착수해 내년 3월에 있을 경기도 개발제한구역 관리계획 수립(변경) 사전심사에 대비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원시, 우한 폐렴 의심 환자 3명 발생...격리 치료 중
  • 화성시, 마을 한복판에 공장 허가…일조권 침해 ‘집단 반발’
  • [단독]‘한국복지당’ 출범 ‘정치권 관심’···실현 가능 복지 ‘정책정당’ 태동
  • "신종 코로나 녹이는 기부천사, 여주시에 마스크 구입 비용 1억원" 기부
  • "행복한 직원이 성공의 비결" (주)성환공구, 창립 20주년 맞아
  • 평택시 '신종 코로나' 24시간 대응 나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