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대희 군포시장 “물류·유통 업체 운영 최적인 도시”
상태바
한대희 군포시장 “물류·유통 업체 운영 최적인 도시”
  • 최석민 기자
  • 승인 2019.09.10 10: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 공영홈쇼핑과 투자 지원 업무협약
한대희 군포시장과 최창희 공영홈쇼핑 대표이사가 군포시와 공영홈쇼핑의 투자 지원 업무협약식이 9일 오전 서울 상암동 공영홈쇼핑 사옥에서 진행했다. (사진제공=군포시청)

군포시가 9일 적극 행정의 일환으로 상암동 공영홈쇼핑 본사에서 한대희 군포시장과 최창희 공영홈쇼핑 대표이사 등이 참석해 공영홈쇼핑의 사옥 이전과 관련한 본격적인 후보지 검토에 군포시가 유치 노력을 다하기 위한 공영홈쇼핑과 투자 지원 업무협약 체결했다.

시와 공영홈쇼핑에 의하면 공영홈쇼핑은 현재 서울 사옥 임대차 계약 종료(2023년 말 예정)에 대비해 ‘신사옥 건립TF’를 운영하고 있는데, 사옥 적합 부지를 찾기 위한 본격적인 검토와 절차 이행의 시작으로 군포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것이다.

이번 협약 체결에 따라 시는 공영홈쇼핑 사옥이 입주할 경우 부지 마련과 각종 인․허가 관련 행정적 지원을 적극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시는 신사옥 유치 시 공영홈쇼핑 본사 직원과 협력업체 직원까지 총 3000여명 규모의 사업체가 군포로 입주해 일자리 창출 및 지방 세수 확보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군포는 1․4호선 전철역 6개소, 다수의 고속도로(영동, 서해안, 광명~수원, 과천~봉담, 수도권순환) 등 교통 환경이 뛰어나고 GTX-C노선(2025년 완공 예정)도 건설될 예정이라 물류․유통 업체 운영에 최적인 도시”라며 “연간 매출이 1500억원이 넘는 공영홈쇼핑의 물류센터가 현재 군포에 위치한 것이 이를 입증하는 증거”라고 말했다.

이어 한 시장은 “이번 협약이 좋은 결과로 이어지면 시와 공영홈쇼핑 모두의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원시, 우한 폐렴 의심 환자 3명 발생...격리 치료 중
  • 화성시, 마을 한복판에 공장 허가…일조권 침해 ‘집단 반발’
  • [단독]‘한국복지당’ 출범 ‘정치권 관심’···실현 가능 복지 ‘정책정당’ 태동
  • "신종 코로나 녹이는 기부천사, 여주시에 마스크 구입 비용 1억원" 기부
  • "행복한 직원이 성공의 비결" (주)성환공구, 창립 20주년 맞아
  • 평택시 '신종 코로나' 24시간 대응 나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