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차 길 터주기”로 자신과 이웃의 안전을 지키자
상태바
“소방차 길 터주기”로 자신과 이웃의 안전을 지키자
  • 중앙신문  webmaster@joongang.tv
  • 승인 2019.08.26 13: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대열 (인천계양소방서 계산119안전센터 소방장)

| 중앙신문=중앙신문 | 신속하고 효과적인 초동대응은 피해확산을 줄이는데 큰 기여를 하며 빠르고 신속한 출동은 화재로 인한 피해를 줄이고 응급환자의 소생률을 증가시킬 수 있다.

하지만 초동대응과 생명을 살리기 위한 활동에 방해되는 요소들이 있다. 바로 교통량 증가, 불법 주정차 등 이다. 이 때문에 소방차 출동여건은 갈수록 악화되고 있고, 주택밀집지역과 상가밀집지역의 주차난은 날로 심각한 수준이어서 화재나 긴급 상황 시 무질서하게 불법 주차된 차량들로 인해 소방차의 접근을 어렵게 한다.

‘소방통로’는 화재․구조․구급 등 각종 재난현장으로 출동하는 소방차가 소방차가 출동 ․ 진입하는 포괄적이고 중요한 공간이다. 소방통로가 확보되지 않을 때 화재발생지점까지의 소방차의 출동 시간이 지연되는데 이는 인명 ․ 재산 피해를 증가시키고 진압대원들의 심적 긴장감과 부담감을 가중시킨다.

소방차 길터주기는 자신과 이웃의 안전을 지키는 아름다운 일이다. 소방통로를 확보하는 것은 모두에 대한 배려이자 우리 모두의 생명을 지키는 그 무엇보다 가치 있는 일이다. 소방통로 확보가 곧 내 가족과 이웃을 사랑하는 작은 방법이라는 사실을 기억하고 긴급차량에 대한 양보와 ‘소방통로’ 확보에 적극 동참해야 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
  • 김동연, 쌀의 고장 여주서 모내기...농업인들 격려
  • [화요기획] 서울 7호선 청라연장선 2027년 개통 가능할까?, 지역사회 ‘촉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