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국제조각 심포지엄, 참가작가들 구슬땀
상태바
이천국제조각 심포지엄, 참가작가들 구슬땀
  • 이천=송석원 기자
  • 승인 2019.08.13 17: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울림’이라는 주제로 오는 20일까지 설봉호수공원에서 개최 되고 있는 '제22회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이 13일 무더위 폭염 속에서도 참가 조각가들이 막바지 구슬땀을 흘리며 조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제22회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이 ‘어울림’이라는 주제로 오는 20일까지 설봉호수공원에서 개최되고 있는 가운데 13일 무더위 폭염 속에서도 페루에 알도 시로마 작가가 막바지 구슬땀을 흘리며 조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19.08.13 (사진=송석원 기자)

이번 국제조각심포지엄은 국내외 작가들이 작품을 제작하는 과정을 관객들이 직접 지켜볼 수 있으며 부대행사로 도슨트투어와 아트홀 갤러리에서 열리고있는 특별전시회가 찾는이들에게 조각예술을 접하고 예술적 소양을 높일 수 있는 좋은 기회일 것이다.

참여 작가로는 ▲대만(왕 비아오) ▲루마니아(단 아이스트레이트) ▲스페인(호세 카를로스) ▲중국(장 퀴안) ▲페루(알도 시로마) ▲한국(오수연, 윤덕수, 정춘일, 김기영)이 각각 참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동탄~청주국제공항(수도권 내륙선)’ 철도망 탄력
  • 화성시 ‘민‧군통합공항 화성시 이전’ 여론조사 70% 확고한 반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