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내달 3일 대양동주민센터서 영동고속도로 확장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상태바
군포시, 내달 3일 대양동주민센터서 영동고속도로 확장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 군포=유남석 기자
  • 승인 2019.08.12 17: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는 영동고속도로 확장사업(안산~북수원)에 따른 환경영향평가(초안) 공람 및 주민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영동고속도로 확장사업 위치도. /군포시 제공

영동고속도로 확장사업은 잦은 지·정체가 발생하고 있는 안산 JCT에서 북수원 IC 구간(13.88km)의 교통정체를 해소하고 미래 교통 수요 증가 대비를 위해 2025년까지 추진하는 사업으로 군포시 구간은 총 6.46km이다.

이번 주민설명회는 사업 승인권자와 시행자인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 주관으로 다음달 3일 오후 2시 대야동 주민센터에서 개최된다. 설명회에서는 사업시행 시 예상되는 환경문제 및 대응 방안 등에 대한 설명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군포시는 주민의견 청취를 위해 지난 8일부터 다음달 16일까지 25일간 이번 사업에 대한 환경영향평가서(초안)를 주민들에게 공람할 수 있도록 군포시 홈페이지와 환경과 그리고 대야동 주민센터, 군포2동 주민센터에서 열람토록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광명시, 마지막 달동네 보상 길 열리나... ‘주민총회 개최’
  • 야권, 여당 ‘보궐선거 후보 공천’ 비난
  • 남양주시 퇴계원서 시내버스-1t 트럭 정면충돌... 트럭 운전자 사망
  • 경기도 코로나19 신규 확진 47명... “내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5단계로 나눠 시행”
  • 지지부진했던 이천 ‘부발역세권 북단 개발사업 본격 추진’
  • 구리, 곱창데이 행사 후 연일 확진자 발생 오비이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