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박물관, 역사·전통문화 체험 ‘풍성’…30일~8월 9일까지 교육프로그램 마련
상태바
수원박물관, 역사·전통문화 체험 ‘풍성’…30일~8월 9일까지 교육프로그램 마련
  • 권영복 기자
  • 승인 2019.07.15 15: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부터 홈피서 참여자 모집 시작

수원박물관은 여름방학을 맞아 초등학생들이 역사와 전통을 배울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을 마련한다.

수원박물관은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9일까지 초등학생과 가족을 대상으로 한국사·전통문화 교육을 연다. 16일부터 참여자를 모집한다. 2019.07.15 /수원박물관 제공

수원박물관은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9일까지 초등학생과 가족을 대상으로 한국사·전통문화 교육에 참여할 참가자를 16일부터 모집한다.

‘한국사’는 주제에 따라 인물과 이야기를 중심으로 우리나라 역사를 배우는 프로그램으로 ▲천년의 미소, 신라(30일) ▲조선 명의 허준 이야기(31일) ▲반짝반짝 별 내리는 수원화성(8월 1일) ▲되찾은 빛, 광복절(8월 2일) 등을 주제로 한다. 

가죽필통·자운고·아크릴조명 등을 만드는 체험 활동도 계획돼 있다. 

전통문화 교육에서는 ‘고려의 못난이 불상 이야기(8월 6일)’, ‘민화 속 숨은 이야기를 찾아라(8월 7일)’ 등을 배운다. 

‘조선시대 선비들의 신나는 여름나기(8월 8일)’, ‘엄마, 아빠랑 추억은 방울방울(8월 9일)’ 등 가족과 함께하는 놀이 프로그램도 있다. 

모든 프로그램은 하루에 2차례(오전 10시, 오후 2시)씩 진행된다. 오는 16일부터 수원박물관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동탄~청주국제공항(수도권 내륙선)’ 철도망 탄력
  • 화성시 ‘민‧군통합공항 화성시 이전’ 여론조사 70% 확고한 반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