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오는 17일 시청서 ‘일자리 박람회’ 개최
상태바
과천시, 오는 17일 시청서 ‘일자리 박람회’ 개최
  • 과천=권광수 기자
  • 승인 2019.07.14 18: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시는 오는 17일 시청 중앙 로비와 대강당에서 ‘일자리 박람회’ 행사를 연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일자리 박람회는 구직자에게 취업의 기회를 제공하고, 참여업체가 필요로 하는 인력을 알선해주는 등 지역 주민의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는 행사로, 매년 개최하고 있다.

과천시는 오는 17일 시청 중앙 로비와 대강당에서 ‘일자리 박람회’ 행사를 연다. 사진은 2018년 일자리 박람회 모습. /과천시 제공

박람회에선 서울랜드 등 15개 업체가 구인을 위해 참여하며, 현장면접을 통해 총 50명을 채용한다. 사무직, 생산직, 서비스 분야 등의 채용을 위해 현장면접을 진행하는 채용관, 공공기관이나 대기업을 희망하는 청년의 채용 상담을 진행하는 공기업 채용상담관, 구직 및 직업훈련 상담, 이력서 작성과 면접의 노하우를 알려주는 취업지원관 등이 마련돼 주민에게 원활한 구직활동을 지원하는 등 이력서 사진 촬영, 지문으로 알아보는 적성검사, 음료도 무료로 제공된다.

구직희망자는 당일 사진과 이력서 등의 서류를 준비해 현장을 방문하면 적성과 희망조건에 맞는 업체의 면접에 참여할 수 있다.

이에 이홍직 시 복지정책과장은 “시는 이번 일자리박람회 뿐만 아니라, 주민에게 실질적으로 구직활동에 도움이 되도록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를 수시로 운영하고, 찾아가는 일자리 상담 등 구인·구직 연계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적극 운영,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자리박람회 현장채용 기업정보 및 행사관련 자세한 내용은 과천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경기도 광주 초월읍 지역주택조합 기공식
  • 국토부 ‘광역교통 비전 2030’에 고양선, 킨텍스역 환승센터 등 반영
  • ‘김포 한강선·인천2호선 김포연장’ 사업 탄력
  • 3기신도시·지하철 연장 최대수혜지 ‘하남 스타포레’
  • '군소음법' 국회 통과, 18만 수원시민 등 군소음 피해 주민들 보상 길 열려
  • 안양시, ‘GTX C노선’ 인덕원 정차 추진 본격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