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부천페이’ 발행 100억 원 돌파
상태바
부천시, ‘부천페이’ 발행 100억 원 돌파
  • 부천=이동훈 기자
  • 승인 2019.07.11 18: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는 “올해 250억 원이 발행 목표인 ‘부천페이’가 석달만에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카드형 지역사랑상품권인 부천페이는 지난 4월 스마트폰 앱으로 출시된 이후 3만 8000여장의 카드발급과 약 66억 원의 일반판매를 기록해 도내 최고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올해 250억 원이 발행 목표인 ‘부천페이’가 석달만에 100억 원을 돌파했다. 장덕천 부천시장이 부천페이 가맹점 사장과 부천페이를 홍보하고 있다. /부천시 제공

부천페이는 스마트폰 앱과 NH농협은행(판매대행 11개 지점) 창구에서 신청 및 구매(충전)할 수 있으며 평상시에는 6%, 추석·명절 등에는 10%의 인센티브를 지원한다. 

현재 구매 인센티브 한도는 월 40만 원이다.

일부 사용 제한 업체를 제외하고 신용카드 단말기가 설치된 연 매출 10억 원 이하 소상공인 사업체와 전통시장에서 모두 사용 가능하다.

시는 일반판매분이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어 당초 예상보다 빨리 목표액 90억 원의 70% 이상을 달성함에 따라 30억 원 이상 추가 발행을 검토 중이다.

이재우 생활경제과장은 “10% 인센티브 기간을 8월과 9월까지 확대하고 인센티브 한도 금액도 현재 월 40만 원에서 월 50만 원으로 상향을 추진 중”이라며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가도록 판매분을 적극 소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양시, ‘GTX C노선’ 인덕원 정차 추진 본격화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의정부천문대 신축 개관, 여러 행성 볼 수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