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해공 신익희 선생 탄신 기념행사 및 학술대회’ 성료
상태바
광주시, ‘해공 신익희 선생 탄신 기념행사 및 학술대회’ 성료
  • 광주=장은기 기자
  • 승인 2019.07.11 18: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11일 남한산성아트홀 소극장에서 ‘제125주년 해공 신익희 선생 탄신 기념행사 및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2019.07.11 /광주시 제공

광주시는 11일 남한산성아트홀 소극장에서 ‘제125주년 해공 신익희 선생 탄신 기념행사 및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광주시가 주최하고 광주문화원이 주관한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해공 신익희 선생의 발자취를 재조명하고자 마련됐다.

행사는 해공선생의 약력 소개와 내빈 축사, 학술대회로 이어졌다. 학술대회는 최근 출범한 ‘해공 신익희 연구소’가 주관해 ‘민족의 은인 해공 신익희 선생을 다시 논하다’를 주제로 해공 선생의 독립운동과 민주주의 사상을 주제 발표하고 토론을 진행했다.

학술대회는 정현기 전 연세대 교수가 좌장을 맡아 ‘해공 민주주의 사상과 철학’을 주제발표 했으며 김용달 독립운동사연구소장은 ‘해공 신익희와 대한민국’을, 최호근 고려대 역사학과 교수는 ‘자주독립 및 민주사상 고찰’, 부길만 전 동원대 교수는 ‘해공 사상의 현대적 계승 방안’, 이창봉 중양대 겸임교수는 ‘해공 사상의 대중인식 고찰’을 주제로 해공 선생이 구현하고자 했던 당시 민주주의, 남북통일, 자주국방, 교육문화에 대한 사상과 철학을 재조명했다.

이와 관련 신동헌 시장은 “해공 선생의 자주독립과 민주주의 정신은 오늘날을 사는 우리에게 소중히 간직해야 할 가치”라며 “해공 선생에 대한 올바른 연구 및 문화 활동이 이번 학술대회를 단초로 곳곳에서 이어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양시, ‘GTX C노선’ 인덕원 정차 추진 본격화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의정부천문대 신축 개관, 여러 행성 볼 수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