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서 서울까지 20분대에 간다”…송석준 의원, 수서∼광주 복선전철 기재부 심의 예타 통과
상태바
“이천서 서울까지 20분대에 간다”…송석준 의원, 수서∼광주 복선전철 기재부 심의 예타 통과
  • 이천=송석원 기자
  • 승인 2019.07.09 18: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석준 국회의원(자유한국당)은 '수서∼광주 복선전철 건설 사업이 지난 5일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 심의를 통해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함에 따라 이천에서 서울 강남으로 20분대에 오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송석준 국회의원(자유한국당)은 수서∼광주 복선전철 건설 사업이 지난 5일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 심의를 통해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함에 따라 이천에서 서울 강남으로 20분대에 오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수서-광주선 연계 노선도. 송석준 국회의원 제공

수서∼광주 복선전철 사업은 지난 2011년 제2차 국가철도망계획 구축사업에 반영돼 2015년 1월부터 지난 6월까지 예비타당성 조사(KDI)를 통해 사업타당성(B/C=1.24)을 확보해 기재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에서 통과됐다. 

사업과 관련해 송석준 의원은 기획재정부와 국토교통부 등 관련기관과 지속적인 협의를 가졌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열차운전시뮬레이션(TPS) 검토를 통해 수서∼광주 복선전철과 판교∼여주선 연결로 부발∼수서 구간을 20분대에 주파(급행·완행)할 수 있을 것으로 분석했다. 

열차운전시뮬레이션(TPS)은 열차 속도, 역간 거리, 역 구배 등을 고려한 시뮬레이션 열차운행으로 철도건설 자료로 활용된다고 관계자는 밝혔다.

수서∼광주 복선전철 건설사업은 총 19.2km로 수서∼모란∼삼동 15.5km 구간은 신설로, 삼동∼광주 3.7km 구간은 기존선을 활용한다. 총 사업비는 8709억 원이고 사업기간은 8년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의정부천문대 신축 개관, 여러 행성 볼 수 있어
  • ‘동탄~청주국제공항(수도권 내륙선)’ 철도망 탄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