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한 ICT 현장전문인력 양성과정’ 개강식 열어
상태바
오산시,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한 ICT 현장전문인력 양성과정’ 개강식 열어
  • 오산=김소영 기자
  • 승인 2019.06.25 17: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와 오산대학교 산학협력단은 지난 24일 ICT의 핵심인 소프트웨어 분야의 현장전문인력을 양성하기 위한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한 ICT 현장전문인력 양성과정’의 개강식을 열었다. 이번 교육은 ‘2019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오산시와 오산대학교 산학협력단이 2018년도에 이어 2년 연속 공모에 선정된 사업으로, 지역 고용문제 해결을 위해 자치단체가 자율성과 책무성을 가지고 지역 특성에 맞는 일자리를 창출하고 고용 촉진과 직업능력 개발을 목표로 운영한다.

오산시와 오산대학교 산학협력단은 지난 24일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한 ICT 현장전문인력 양성과정’의 개강식을 열었다. 2019.06.24 /오산시 제공

이번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한 ICT 현장전문인력 양성과정’에는 약 8주간 모집을 통해 참여자 20명을 선발했으며, 6월 24일부터 8월 19일까지 8주간 매일 6시간씩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과정은 소양교육을 비롯해 응용SW 엔지니어링과 임베디드SW 엔지니어링, 취업 특강 등으로 구성됐고, 오산시는 기업체를 통해 교육 수료자가 취업과 연계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교육과정을 통해 지역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취업기반을 제공하고, 4차 산업 성장에 발맞춰 양질의 취업교육을 발굴해 지속적인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동탄~청주국제공항(수도권 내륙선)’ 철도망 탄력
  • 화성시 ‘민‧군통합공항 화성시 이전’ 여론조사 70% 확고한 반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