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다음달 1일 물놀이장 5곳 개장
상태바
광주시, 다음달 1일 물놀이장 5곳 개장
  • 광주=장은기 기자
  • 승인 2019.06.24 18: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24일 지역내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물놀이장’을 다음달 1일부터 개장한다고 밝혔다. 시는 여름방학을 앞두고 지역 내 공원 4곳과 곤지암 팀업캠퍼스 물놀이장 1곳 등 총 5개소에 물놀이장을 개장키로 했다.

광주시는 다음달 1일 지역 내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물놀이장’을 개장키로 했다. 사진은 중대물빛공원. /광주시 제공

물놀이장을 개장하는 공원은 광주 시민들이 많이 찾는 중대물빛공원을 비롯 경안근린공원, 양벌 소공원, 삼리 어린이공원 등 4곳이다. 시는 이곳에 물놀이 수경시설 등을 설치해 도심 속 피서지를 조성할 예정이다.

물놀이장 개장을 앞둔 공원 4곳은 다음달 1일 개장해 8월 말까지 운영하며 13세 이하 어린이는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매주 월요일과 비가 오는 날은 운영을 하지 않는다. 이와 함께 곤지암 팀업캠퍼스 풋살경기장도 물놀이장으로 변신한다.

오는 7월 20일부터 8월 14일까지 물놀이장을 개장하고 비가 오는 날을 제외한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유아, 초등학생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와 관련 시 관계자는 “폭염을 피해 가까운 곳에서 즐길 수 있는 피서지가 될 것”이라며 “어린이들이 더운 여름날 물놀이를 즐기며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서구에 ‘걷기 좋은 길’ 첫 조성
  • 파주시, 서울시 광역버스 9709번 폐선 ‘시민 불편’ 최소화
  • [단독]연천, 도 넘는 마을 이장 횡포…업체 전전긍긍 속앓이
  • 기쁜 소식 만든 평택시의회에 박수를
  • 민주당, ‘무료 공공 Wi-Fi’ 전국 확대
  • 한국당 임상수 단장 '파주시乙’ 21대 총선 출마 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