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수목원, 오늘 송도서 아시아지역 워크숍 개최
상태바
국립수목원, 오늘 송도서 아시아지역 워크숍 개최
  • 포천=김성운 기자  sw3663@hanmail.net
  • 승인 2019.06.20 17: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신문=포천=김성운 기자] 산림청 국립수목원은 아시아지역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파트너십 역량 강화를 위한 국제워크숍을 21일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2019년도 아태지역 산림주간(유엔식량농업기구(FAO)의 아시아-태평양 사무국에서 4년 마다 주최하는 지역행사)을 계기로 개최되는 이번 워크숍은 메콩강 유역국가인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 베트남과 한국 산림청 국립수목원, 서울대학교 연구진이 모여 식물 다양성 영역에서의 현지내·외 보전 및 지속 가능한 이용이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특히 워크숍 참여국들의 다양한 생물다양성 보전전략과 추진 계획을 공유하고, 현재 추진하고 있는 현지외 보전 연구 사례 발표를 통해 식물 다양성 보전과 지속 가능한 이용의 효율적 관리, 개선을 위한 우선순위 식별 등 구체적인 논의가 진행 될 예정이다.

또한 국립수목원은 아태지역 산림주간 동안 아시아지역 산림생물다양성 보전 국제네트워크 성과를 공유하기 위한 홍보부스를 운영하고 있으며, 한반도 특산식물과 미얀마 유용식물 특별전시회를 함께 개최하고 있다.

포천=김성운 기자
포천=김성운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단독] 여주에 여섯 번째 ‘스타벅스’ 매장 문 연다...이르면 4월 DT점 오픈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인천 부평구 산곡 6구역 재개발 사업 ‘내부 갈등 증폭’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