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롯데마트에 GAP 인증 로컬 농산물 공급
상태바
용인시, 롯데마트에 GAP 인증 로컬 농산물 공급
  • 용인=최석민 기자  cjsm@joongang.tv
  • 승인 2019.06.17 19: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는 롯데마트 서울 서초점 등 기존 거래처인 10개 점포에 GAP 인증을 받은 안전한 로컬 농산물만 공급키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이제까지는 일반 농산물도 함께 판매했으나 롯데마트와 협의해 GAP 인증을 획득한 농산물만 판매키로 한 것이다. 소비자들에게 질 좋고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하고 농가의 소득을 늘리기 위해서다.

용인시가 롯데마트 서울 서초점 등 기존 거래처인 10개 점포에 GAP 인증을 받은 안전한 로컬 농산물만 공급키로 했다. 사진은 롯데마트 서초점 안전한 우리지역 농산물 코너. /용인시 제공

롯데마트는 이를 위해 기존 판매코너를 ‘GAP 인증을 획득한 안전한 우리지역 농산물 코너’로 새롭게 단장했다. 대상 점포는 서초점을 비롯해 용인, 수원, 성남 전 지역 지점 10곳이다. 이곳에선 생산, 수확, 포장, 판매 모든 과정에서 농약·중금속·유해생물 등 위해요소 관리를 거친 상추, 시금치, 깻잎 등 20여품목을 판매한다.

시 관계자는 “까다로운 인증절차를 거친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해 소비자들은 질 좋은 상품을 구매할 수 있고 농가는 소득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관내 농산물을 전국적으로 보급할 수 있도록 다각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2014년부터 롯데마트·이마트 등의 대형마트와 협력해 로컬푸드 입점매장을 꾸준히 늘리는 등 농가소득 확대를 위해 힘써왔다. 현재 127개 대형마트에서 연간 40억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하고 있다. 올해는 대형마트 입점 농가를 육성할 수 있도록 시 자체적으로 저온유통체계 구축 하고 GAP 위생시설 보완, 포장재 구입 등으로 4억3700여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용인=최석민 기자
용인=최석민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9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350㎜ 물폭탄’
  • 안산 터미네이터?…나체로 대로변 폭우 샤워 40대 남성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흐리고 ‘강한 비’ 최대 30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일, 월)···태풍 간접 영향 ‘최대 12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1일, 일)···흐리고 가끔 ‘비’
  • 인하대 캠퍼스서 1학년 여성 피흘린채 숨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