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클린농업인대학, ‘현장교육과 일손 돕기’ 추진
상태바
광주클린농업인대학, ‘현장교육과 일손 돕기’ 추진
  • 광주=장은기 기자
  • 승인 2019.06.13 17: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농업 ‘인력 양성’ 목표로 운영··· 2개 과정 100명 대상

광주클린농업인대학은 지난 12일 직동과 오포읍 양벌리 농가 등에서 ‘학과별 현장교육 및 일손 돕기 행사’를 실시했다.

광주클린농업인대학은 지난 12일 직동과 오포읍 양벌리 농가 등에서 ‘학과별 현장교육 및 일손 돕기 행사’를 실시했다. 2019.06.12 /광주시 제공

이날 농업인 대학생들의 현장교육 및 일손 돕기는 배 농장과 콩 재배 농가에서 실시됐다. 이들은 배 농장에서 적과요령에 대해 현장교육을 받고 배 봉지 씌우기로 농가의 일손을 도왔으며 콩 재배 농가에서 콩 파종기 사용방법 및 콩에 대한 재배교육을 받고 콩 파종 작업을 통해 일손을 도우면서 직접 농사일을 경험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이와 관련 윤형기 학생회장은 “교육도 받고 일손도 돕고 동료들과 친목도 도모하는 일석삼조의 좋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클린농업인대학은 지난 2014년부터 지역농업 ‘인력 양성’이라는 목표로 운영되고 있으며 올해 대학 2개 과정(과수과, 도시농업과)과 대학원(미래농업과) 1개 과정 100명을 대상으로 11월까지 교육이 진행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석대교는 남양주·하남 모두가 상생하는 방법입니다"
  • 정부, '6.17 부동산 대책' 발표...'수도권 절반이 규제 지역'
  • 김상호 하남시장 “함께 지혜 모아 하남시교통 인프라 풀어갈 것”
  • (새얼굴) 여주 세종라이온스클럽 제10대 회장에 여완구 씨 취임
  • 용인 기흥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3명 추가 발생
  • 파주, ‘차고지 부족’으로 길가에 내몰린 버스...주변 상가 간판 가려 피해 속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