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정신응급 대응 협의체 발족…신속한 지역 안전망 구축 기대
상태바
강화군, 정신응급 대응 협의체 발족…신속한 지역 안전망 구축 기대
  • 강화=임승민 기자
  • 승인 2019.06.13 14: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은 지난 10일 강화군보건소에서 ‘정신응급 대응 관계기관 협의체’ 발족식을 갖고 1차 회의를 개최했다.

최근 정신질환 관련 범죄가 잇따라 보도되면서 지역사회에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중증정신질환자 관리에 더욱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정신응급 대응 관계기관 협의체'를 구성했다. 사진은 강화군청 전경. 중앙신문 자료사진

정신응급 대응 관계기관 협의체는 최근 정신질환 관련 범죄가 잇따라 보도되면서 지역사회에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중증정신질환자 관리에 더욱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구성됐다.

이날 1차 회의에서는 위원장인 강화군보건소장의 주재로 경찰서와 소방서, 정신건강복지센터, 정신전문 의료기관 등 관계자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신응급 대응현장 점검, 문제점 공유 및 개선방안, 정신과적 응급 상황으로 인한 현안 발생 시 대응방안 모색 등을 안건으로 논의했다.

정신과적 응급이란 사고, 행동, 기분 그리고 사회적 관계의 급성 장애를 말하며, 정신질환이 급성기 상태로 발현되거나 악화돼 환자 본인 또는 타인의 건강과 안전에 위협이 되는 상황을 말한다.

강화군보건소 이강미 소장은 “정신과적 어려움이 있는 당사자, 가족, 나아가 지역주민이 건강하고 안전한 삶을 영위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용인시 6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