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777레지던스 황경현 작가 ‘아트 올림피아’서 한국인 최초 '최고상'
상태바
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777레지던스 황경현 작가 ‘아트 올림피아’서 한국인 최초 '최고상'
  • 양주=강상준 기자
  • 승인 2019.06.11 18: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777레지던스 3기 입주작가인 황경현이 제3회 국제 오픈 예술대회 ‘아트 올림피아(Art Olympia) 2019’에서 한국인 최초로 최고상을 수상했다.

Drawing(Stroller)_100x100cm)_종이에콩테_2018. 2019.06.11 / 양주시 제공

지난 2015년 시작된 ‘아트 올림피아’는 재능 있는 예술가를 발굴하고 지원하는 것을 목적으로 2년마다 개최하는 비엔날레 형식의 아트 국제 공모전이다. 올해 ‘아트 올림피아’에는 99개국에서 3138점의 작품이 출품됐으며 최고상의 상금은 무려 120,000달러에 달한다.

대회는 전 세계에서 초빙된 심사위원단이 도쿄에서 최종 심사를 하며, 최종 심사가 유튜브로 실시간 중계돼 일반 대중들이 심사 과정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아트 올림피아’에서 최고상을 수상한 황경현 작가의 작품은 ‘Drawing(stroller)’(2018)로 2014년부터 시작한 작가의 ‘역마’시리즈이다.

황경현 작가는 정착하지 못 하고 끝없이 유랑하는 현대인들의 군상을 모티브로 화려한 도시의 색을 배제하고 흑백의 밤 풍경을 그려낸다. 콩테를 사용한 무채색의 풍경은 방랑하는 현대인들의 쓸쓸함을 탁월하게 담아내며 작가의 세심한 묘사와 기법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수상작들의 전시는 'Toshima Center Square of the Toshima city office in Tokyo'에서 지난 6일부터 오는 16일까지 , 'Tokyo Metropolitan Art Museum'에서 오는 23일부터 30일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공식발표는 아트올림피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용인시 6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