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은 가족과 심사숙고 후 결정하여야 한다(박병창의 경제플러스)
상태바
창업은 가족과 심사숙고 후 결정하여야 한다(박병창의 경제플러스)
  • 중앙신문
  • 승인 2017.05.24 16: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병창(前 경기신용보증재단 본부장, 여주시소상공인연합회 고문)

직장인들 중에는 자신이 하는 일이 적성에 맞지 않아 너무 힘들거나 급여가 적으면 이직 또는 장사나 한번 해볼까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이 있다.
또한 원하든 원하지 않든 간에 퇴직을 하게 되면 가족들의 생계를 해결하기 위하여 장사 등 사업을 시작하는 경우가 생긴다.
취업포털 잡 코리아에서 실시한 창업 관련한 설문 조사에 의하면 창업을 계획하는 가장 큰  이유로는 자유롭게 일하며 여유로운 생활을 하고 싶어서가 33.8%로 가장 많았고, 직장 생활로 인한 수입은 한계가 있을 것 같아서가 26.6%, 언젠가는 내 사업을 해보고 싶다가 20.7%, 직장 생활을 오래 못할 것 같아서가 17.9%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최근 우리나라에서 새로이 창업하는 사업장은 1년에 80만 개가 넘지만 경영이 어려워 사업장 절반 정도가 2년도 채 넘기지 못하고 도산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 중에서 생계형 목적으로   가족과 충분한 검토도 없이 사전 준비 부족으로 시작한 도·소매업과 음식업 등이 불황에 견디지 못하고 많이 도산하고 있다.
이처럼 사업의 시작은 싶게 할 수 있으나 유지하고 버티어 나가는 데는 무척이나 어렵다는 현실을 잘 보여주고 있다. 청운의 푸른 꿈을 안고 어렵게 시작한 사업이 잘못되면 돌아오는   리스크는 이루 말할 수 없이 크다.
한번 창업에 실패하게 되면 있는 돈 없는 돈 다 끌어 모아 투자한 돈을 모두 날리게 되고 그것도 모자라 차입한 돈의 상환까지 어려워져 신용 불량자 신세로 떨어짐은 물론 가족들의 생계가 어려워져 잘못되면 가정의 파탄까지도 올수 있다.
그러므로 창업을 계획할 때는 가족과 충분히 협의하고 심사숙고 후 세밀한 분석과 준비를  갖추고 하여야 한다.

성공적인 창업을 위하여 정부와 지방자치 단체에서 실시하고 있는 창업 지원 사이트를 소개하여 창업에 도움을 주고자 한다.
창업에 대한 전반적인  정보와 지원, 창업 절차, 창업 아이디어 및 기술개발, 정책 자금 융자 및 무담보 신용보증 등 창업과 경영에 대한 유용한 정보와 자료들이 있으므로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

(창업지원 및 관련 사이트)
0. www.k-startup.go.kr

0. www.sbc.or.kr

0. www.bizinifo.go.kr

0. www.semas.or.kr

0. www.young.go.kr

0. www.gsbc.or.kr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부평署,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고교 40대 여교사 조사 중
  • 이항진의 말과 행동, 과연 여주시장 맞나
  • 김상호 하남시장 '교산지구 발표...핵심은 3호선 건설'
  • 인천공항 출국 수속장 셔터(수하물 벨트) 부순 20대 네팔인 붙잡혀
  • ‘코로나 시대’ 국민 정서함양은 문화예술
  • 與野, 정당 지지율 갈수록 격차 심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