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6 일 23:37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종합
이천시청 트라이애슬론부 2명 ‘국가대표 선발’U-23 조성흠 남자 2위·박상민 3위 입상
  • 이천=송석원 기자
  • 승인 2019.05.28 17:58
  • 댓글 0

이천시 트라이애슬론부가 지난 24일 전라북도 익산시 웅포 관광지 캠핑장 일원에서 열린 “2019 아시아선수권대회 대표 선발전 및 하반기 국가대표 선발전” U-23 남자 부문에 출전한 이천시청 트라이애슬론팀의 조성흠(20) 선수와 박상민(20) 선수가 각각 2위, 3위를 기록하며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이천시청 트라이애슬론부. /이천시 제공

대한철인3종협회가 주최한 이번 대회는 수영 750m, 사이클 20km, 달리기 5km로 진행됐으며, 대회에서 입상한 상위 5명은 2019 아시아선수권대회 대표 및 하반기 국가대표로 선발된다.

이번 대회에서 각각 2위와 3위를 차지하여 국가대표로 선발된 조성흠 선수와 박상민 선수는 지난 달 개최된 제16회 대한철인3종협회장배 미추홀 전국듀애슬론대회에서도 각각 1위 2위에 올랐던 이천시청 트라이애슬론부의 유망주다.

두 선수는 다음달 22·23일 경주에서 개최되는 2019 경주 아시아 트라이애슬론대회에 출전해 대한민국과 이천시 트라이애슬론이 최강임을 입증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천시청 트라이애슬론부 주귀남 감독은 “5명의 국가대표 중 이천시청이 2명이나 배출해서 정말 기쁘고 앞으로 남은 기간 동안 철저히 준비하여 곧 있을 2019 경주 아시아 선수권에서 우승하여 이천시민에게 보답하고 이천시의 위상을 널리 알리겠다”며 트라이애슬론에 대한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했다.

이천=송석원 기자  ssw6936@joongang.net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천=송석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