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6 일 08:34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GS건설 '과천자이' 관악산•대공원 등 쾌적한 주거여건, 우수한 교육 환경 갖춘 아파트지상 최대 35층, 전용 59~125㎡, 2099가구 중 783가구 일반분양
  • 중앙신문
  • 승인 2019.05.22 14:06
  • 댓글 0

GS건설은 22일 경기 과천시 별양동 52번지 일대에서 과천주공6단지를 재건축하는 ‘과천자이’ 1순위 청약을 받는다..

과천자이 투시도. 2019.05.22 /GS건설 제공

과천자이는 지하 3층~지상 35층, 전용 59~125㎡, 27개동, 총 2099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이중 ▲전용 59㎡ 515가구 ▲전용 74㎡ 94가구 ▲전용 84㎡ 109가구 ▲전용 99㎡ 7가구 ▲전용 112㎡ 31가구 ▲전용 125㎡ 27가구 등 총 783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과천 자이는 서울과 인접한 입지와 더불어 우수한 교통여건을 갖추고 있다. 과천봉담도시고속화도로, 과천대로 등의 교통망을 통해 강남 중심부로 이동이 용이하며 지하철 4호선 과천역이 도보 5분거리에 있고 정부과천청사역도 도보로 이용가능한 역세권 단지다. 더불어 2021년 착공 예정인 GTX-C노선(양주~수원)이 들어서면 정부과천청사역에서 양재역까지 3분 내에 이동이 가능해진다.

교육여건도 뛰어나다. 단지 내 1km 반경 내 과천고등학교, 문원중학교, 청계초등학교를 비롯한 초등학교 3곳(청계초, 문원초, 관문초)과 중학교 2곳(과천중, 문원중), 고등학교 3곳(과천고, 과천여고, 과천외고) 등 총 8여개의 초•중•고교가 밀집한 탄탄한 교육환경을 갖추고 있다. 더불어 유명 학원가도 인근에 위치해있다.

이와 함께 입주민들은 주변에 있는 과천시청, 정부과천종합청사, 한림대 성심병원 등의 생활 인프라, 중앙공원, 문원체육고원, 양재천 등의 녹지공간 등을 통해 쾌적한 생활을 누릴 수 있다. 우측으로 청계산, 좌측으로 관악산에 둘러싸인 숲세권 단지다. 일부 단지에서는 청계산 조망이 가능하다. 또한 인근에 국립현대미술관, 서울대공원, 서울경마공원 등이 인접해 있어 최상의 문화 환경을 누릴 수 있다.

단지 주변에 과천중앙공원, 문원체육공원 등 대자연 속 힐링라이프를 누릴 수 있는 쾌적한 주거환경과 청계산 조망 가능한(일부세대) 우수한 조망권도 강점이다. 인근 국립현대미술관, 서울대공원, 서울경마공원 등 다양한 문화 시설과 과천시청, 정부과천종합청사, 한림대 성심병원 등 풍부한 생활 인프라도 누릴 수 있다.

GS건설은 브랜드에 적합한 상품성도 선보였다. 소형 주택형인 전용 59㎡ 중 판상형 타입의 경우 채광을 극대화 할 수 있는 4-Bay를 적용했고, 일부 타입을 제외하고는 드레스 룸과 파우더 룸의 공간이 마련된다. 선호도가 높은 84㎡의 경우에도 드레스 룸, 파우더 룸과 더불어 팬트리와 창고 공간까지 충분한 수납공간을 마련했다. 천장고 또한 일반 아파트 천장고(2300㎜)보다 100㎜ 더 높은 2400㎜의 천장고를 확보했다.

분양 관계자는 “과천자이는 자이 브랜드를 입은 과천 일대를 대표하는 아파트 단지로 이미 분양 전부터 수요자들의 문의가 끊이지 않고 있다”며 “이미 생활 인프라가 잘 구축된 과천 내에 최고의 프리미엄 아파트를 선보여 과천 전체의 주거가치를 한층 더 높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청약 일정은 21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2일 1순위 당해지역, 23일 1순위 기타지역, 24일 2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30일 예정으로 정당계약은 6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견본주택은 경기도 과천시 별양동 52번지 일대에 위치해 있다. 입주는 2021년 11월 예정이다.

중앙신문  webmaster@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