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남한강변에 토끼가 산다
상태바
[포토]남한강변에 토끼가 산다
  • 여주=김광섭 기자
  • 승인 2019.05.11 07: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전 6시 10분, 여주 현암동 남한강변에 갑자기 나타난 토끼가 이리저리 뛰며 풀을 뜯어먹기에 바쁘다. 토끼는 토낏과의 포유류를 통틀어 이르는 말로 귀가 길고 뒷다리가 앞다리보다 발달했다. 꼬리는 짧으며, 초식성으로 번식력이 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용인시 6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