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7 월 18:09
상단여백
HOME 포토
[포토]와우정사 풍경
  • 용인=최석민 기자
  • 승인 2019.05.02 14:47
  • 댓글 0

2일 오전. 불기 2563년 부처님 오신 날을 10일 앞둔 용인 와우정사. 사찰 내 곳곳에 연등이 하나둘씩 걸리고 있다. 봄바람에 흔들리는 연등 뒤로 불상이 보인다. 와우정사에는 인도에서 가져온 향나무로 만든 누워 있는 부처상이 세계 최대의 나무부처 상으로 기네스북에 올라있다.

봄바람에 날리는 연등. 2019.05.02 (사진=최석민 기자)
부처님 오신날을 10일 앞둔 사찰 내 곳곳에 연등이 걸리기 시작했다.
나무에 내 걸린 형형색색 연등이 아름답다.

용인=최석민 기자  cjsm@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인=최석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