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트리니티 갤러리-윤위동 개인전 ‘사계’ 25일 오프닝 리셉션
상태바
더 트리니티 갤러리-윤위동 개인전 ‘사계’ 25일 오프닝 리셉션
  • 김기진 기자
  • 승인 2019.04.24 18: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트리니티 갤러리(THE TRINITY GALLERY)는 25일부터 5월 31일까지 ‘사계 四季 The Four Seasons:eternity of life’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순환하는 자연의 섭리를 이해하고자 하는 자연철학에 대한 작가의 진지한 연구가 돋보이는 윤위동 작가의 개인전이다. 작가 윤위동은 그동안 수채화 기법을 통해 강한 명암의 대비로 연출된 인체를 극사실로 묘사해온 작업으로 주목 받아왔다. 이번 전시에서는 돌, 물방울, 그리고 모래가 작업의 소재가 되는 작가의 최근 돌 연작 15여점이 전시된다.

캔버스 위에 모래, 2018. /더트리니티갤러리 제공

고단한 삶을 경험하며 돌이 겪는 고생이 보이기 시작했다는 윤위동 작가에게 돌은 특별하다. 모래가 돌이 되기까지 비바람과 거센 파도를 만나고, 용암의 뜨거움을 견뎌내고, 더 무거운 돌에 짓눌리는 고생을 해서 반들반들한 돌이 된다는 것이다.

전시를 기획한 박소정 디렉터는 “작가는 돌에 자기 자신을 투영하고 희망을 담는다. 윤위동의 돌은 봄, 여름, 가을, 겨울을 거치며 반짝이게 된다”며 “인고의 세월을 보낸 뒤 빛나게 되는 인생의 이치와 같다”고 말했다. 전시의 오프닝은 25일 오후 6시에 열리며 리셉션을 찾은 관람객들은 중세 유럽의 양조 기술과 전통을 계승해 만들어진 협찬사 레페(Leffe)의 흑맥주를 함께 즐길 수 있다. 전시는 무료관람으로 매주 일요일 휴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성남시, 판교대장지구 공영주차장 건립
  • 에버랜드"사파리버스 추억안고 굿바이"···45주년 맞아 사파리월드 올봄 선보인다
  • 안양시, 2천억원 투입 도시개발 관양그리니티시티 조성 탄력
  • 하나님의 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김상호 하남시장 “미사역, 급행역으로 건의할 것”
  •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