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6 금 18:14
상단여백
HOME 지역사회 고양시
고양시 청년 꿈꾸는 청년에게 200억 지원…최대 5천만 원까지 무담보 대출
  • 고양=이종훈 기자
  • 승인 2019.04.15 17:49
  • 댓글 0

고양시가 KEB하나은행 및 경기신용보증재단과 함께 조성한 청년창업자금 200억원으로 본격적인 청년 창업 지원에 나섰다고 15일 밝혔다.

고양시청 전경. 중앙신문 자료사진

자신만의 독특한 아이디어는 있으나 초기 자본이 부족해 사업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은 ‘고양청년 재정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꿈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됐다. 일산동구 마두동에서 청소년 스피치 사업을 시작한 심휘란 씨와 의류도매업을 하는 이현종 씨는 “고양청년 재정지원 프로그램”을 신청하면서 “은행은 신용대출이 어렵고 높은 이자 때문에 쉽게 대출 생각을 할 수 없었는데 이번 기회로 그동안 계획하던 사업에 도움이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두 명의 청년 사업자는 15일 오전 경기신용보증재단 고양지점에서 경영환경 개선을 위해 1년 거치 4년 균등분할상환(이자율 개인별 상이) 방식으로 각각 5000만 원과 3000만 원을 무담보 신용보증 지원받았다. 고양청년 재정지원 프로그램은 고양시와 KEB하나은행이 경기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해 총 200억 원으로 조성된 청년창업지원자금으로 고양시 창업 청년에게 최대 5000만 원까지 무보증 신용 지원한다.

증서를 전달한 이재준 시장은 “이번 고양청년 재정지원 프로그램이 창업을 꿈꾸는 우리 고양시 청년들에게 큰 희망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청년들을 위한 여러 시책을 통해 청년들이 꿈꾸는 미래에 힘찬 발걸음을 시작할 수 있게 하겠다”고 말했다.

고양=이종훈 기자  jhl@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양=이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