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사회 여주시
이항진 여주시장, 한강유역청 방문 신규 사업 건의
  • 여주=김광섭 기자
  • 승인 2019.02.12 17:58
  • 댓글 0
이항진 여주시장(오른쪽)이 12일 한강유역환경청을 방문해 하수관로 정비 등 신규 사업 선정을 건의했다. /여주시 제공

이항진 여주시장이 내년도 지역현안 사업에 대한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발로 뛰고 있다. 12일 이항진 시장은 하남시에 위치한 한강유역환경청을 방문해 한강유역환경청장을 면담하는 자리에서 점봉, 점동, 금사구역 등 하수관로 정비사업 3개소, 복대, 도전, 가야, 내양2구역 등 마을하수도 정비사업 4개소의 신규사업 선정을 건의하며, 2020년도에 각 사업의 설계비 52억원 지원을 포함해 3년간 총 사업비 788억원의 하수도 보급 사업이 반영될 수 있도록 사업의 당위성을 설명했다.

또한 특별대책지역 내 용도변경(환경보전지역, 농림지역, 보전·생산관리지역을 공업지역으로 변경)을 제한하는 규정은 오염총량관리계획을 수립·시행하는 지역에 대한 중복규제임을 강조하며, 여주시의 오염총량관리계획 지역 내에서 공업지역으로 용도변경이 가능토록 관련 고시를 개정해 줄 것을 건의하기도 했다.

그 밖에 한강유역환경청, 즉 환경부와 관련 있는 수변구역 지정실태 조사, 이포보 개방에 따른 농업용수 개발, 상백1·상백2 양수장 재설치, 어선정박시설 설치사업, 수변구역의 주민지원 사업비의 현실화 등 현안사업이 반영되어, 시민들의 불편이 해소되고 삶의 질이 나아질 수 있도록 요청했다.

이항진 시장은 "여주시민들을 대표하는 시장이 직접 중앙부처에 방문함으로서 중앙부처가 조금 더 여주시민들의 요구를 귀담아 듣고 예산을 반영·지원해 주기를 기대한다면서, 앞으로 더 많은 중앙부처를 방문하여 시민이 필요한 사업을 건의하고 요청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주=김광섭 기자  kks@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김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