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시민감사관 30명 위촉
상태바
하남시, 시민감사관 30명 위촉
  • 하남=장은기 기자
  • 승인 2019.02.12 17: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는 12일 시청 상황실에서 전문분야 17명, 일반분야 13명 등 30명의 제1기 하남시 시민감사관을 위촉했다. 지난해 12월 하남시정에 대한 시민의 감사 참여로 시정 감시 기능을 강화하고 자체감사의 기능 보완 및 감사의 투명성과 신뢰제고를 위해 하남시 시민감사관 운영 조례를 제정 시행했다.

전문분야 시민감사관은 지난해 12월 공개모집을 통해 17명을 선정했고, 일반분야 시민감사관은 동장 추천으로 기존 시민명예감사관 중 유임된 12명과 새로 위촉하는 1명을 포함해 13명을 선정했다. 지역주민을 비롯해 대학교수, 변호사, 기술사, 사회복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시민감사관은 앞으로 2년간 하남시 자체감사 참여와 시정의 자문에 대한 의견을 제시한다.

또 지역주민의 불편 및 부당한 사항과 현안문제를 제보하는 등 시정에 대한 감사 활동을 실시하게 된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시민감사관의 직무 및 권한, 연간 감사일정, 시민감사관 운영계획 등을 안내하고 건의사항을 수렴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상호 시장은 “시민의 입장에서 공무원이 볼 수 없는 문제점이나 불합리한 관행 등을 지적하고 개선방안을 제시해 달라”며 “하남시민을 대표해 시정을 감시한다는 사명감으로 청렴하고 정의로운 하남을 위해 앞으로 2년간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해달라”고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동탄~청주국제공항(수도권 내륙선)’ 철도망 탄력
  • 화성시 ‘민‧군통합공항 화성시 이전’ 여론조사 70% 확고한 반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