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아시안컵] 카타르전 빨간색 유니폼…'압도하는 무서울 것 없는 대한민국'
  • 연합뉴스
  • 승인 2019.01.25 19:24
  • 댓글 0

59년 만의 아시안컵 우승 탈환의 최대 고비로 꼽히는 카타르와 8강전을 치르는 태극전사들이 빨간색 유니폼을 입고 나선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한국시간으로 25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의 자예드 스포츠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카타르와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전에 주유니폼인 '빨간색 상의-검은색 하의-빨간색 스타킹'을 착용한다. 이에 맞서는 카타르는 상·하의와 스타킹 모두 흰색으로 통일한다.'

대한축구협회는 이날 한국과 카타르의 8강전을 맞아 '압도하는, 무서울 것 없는 대한민국'을 표어로 내세웠다.

카타르의 수도인 '도하'와 대한민국 수도인 '서울'을 문구에 집어넣어 벤투호의 승리를 염원했다.

연합뉴스  webmaster@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