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19 화 18:53
상단여백
HOME 지역사회 연천군
연천군, 조형물 건립 통해 다양한 남북교류사업 추진
  • 연천=남상돈 기자
  • 승인 2019.01.12 11:47
  • 댓글 0

연천군이 올해 북한에 평화 상징 조각상 건립 등 다양한 남북교류 협력사업을 추진한다.

연천군은 5월 북한 원산, 10월 연천군 등 두 차례 국제유소년 축구대회를 비롯해 임진강 상류 두루미와 북한 안변 두루미 생태조사를 통한 교류, 연천 옥녀봉에 설치한 조각상 '그리팅맨'(Greetingman, 인사하는 사람)을 북한에 마주 보는 형상으로 설치하는 사업 등 올해 다양한 남북교류 협력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리팅맨은 연천군이 2016년 임진강을 따라 연강 나룻길을 조성하면서 북한과 4㎞ 떨어진 옥녀봉에 설치한 조형물이다.

높이 10m의 이 조형물은 북녘을 바라보고 머리를 숙여 인사하는 거인의 모습을 하고 있다.

연천군은 올해 남북교류 협력사업의 하나로 이 그리팅맨을 북한 황해남도 장풍군 고잔상리에 남쪽을 바라보게 건립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그리팅맨 건립 프로젝트가 성사되면 두 조형물이 마주 보는 임진강 상류 지역을 남북의 생태·평화존으로 조성하는 방안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연천군 관계자는 "국제사회의 대북제재 기조가 유지되는 현 상황에서 그리팅맨 건립사업을 추진하는데 어려움이 예상되나 경기도는 물론 통일부 등 중앙부처와 협력해 사업이 성사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천=남상돈 기자  nb0406@naver.com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천=남상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