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1 수 12:12
상단여백
HOME 정치
이천시의회, 축구종합센터 유치 지지
  • 이천=송석원 기자
  • 승인 2019.01.07 17:13
  • 댓글 0

123개 지역기관·단체 지지 표명, 33만㎡ 부지에 축구장·숙소 건립
200여 명 근무 경제 활성화 도움, 우수 입지·교통인프라 장점 강조

이천시가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제2NFC) 유치를 적극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7일 관내 지역사회 123개 기관·단체에서 유치를 희망하는 지지표명을 했다.

이천시의회도 7일 지역사회의 목소리를 담아 이천시의 제2NFC 유치계획에 대해 전폭적인 지지의사를 표명했다. /이천시 제공

현재 대한축구협회는 국가대표팀의 훈련공간인 파주NFC의 무상임대 기간 만료로 제2트레이닝센터 건립을 위한 부지를 선정 중에 있다. 33만㎡ 부지에 소형 스타디움, 축구장 12면, 풋살장 4면, 300명 규모의 숙소와 200여 명이 근무할 사무실이 건립될 예정이다.

이천시는 제2NFC가 고용창출 효과와 더불어 이천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되며, 이천시의 브랜드 가치가 상승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시에 거주하는 주민들도 복합스포츠 공간의 유치로 스포츠로 활기가 넘치는 도시가 형성되고, 각종 축구대회 개최를 통해 이천시 방문객 증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새마을운동이천시지회, 이통장단연합회, 주민자치위원장협의회, 이천시기독교연합회, 이천불교연합회, 대한노인회이천시지회, 이천상공회의소, 이천시소상공인연합회, 이천상인회, 외식업중앙회, 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등 체육 관련 단체 뿐 아니라 분야를 망라한 123개의 기관·사회단체가 유치를 희망한다는 지지를 표명해 지역의 뜨거운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이천시의회(의장 홍헌표)도 7일 지역사회의 목소리를 담아 이천시의 제2NFC 유치계획에 대해 전폭적인 지지의사를 표명했다. 시의회는 이천시가 우수한 접근성과 사통팔달의 교통인프라와 입지 조건을 바탕으로 한국축구 발전에 새 역사를 쓰게 되는 계기가 될 수 있다는 입장이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23만 이천시민의 열망을 하나로 결집해 반드시 제2NFC가 이천에 유치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총 동원하고 있으니, 지역사회에서도 많은 관심을 갖고 전폭적인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천=송석원 기자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이천=송석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인기기사
성남도시개발공사, 도서관 미래발전 포럼 23일 개최오는 23일 ‘생활 SOC와 공공도서관 in CITY’ 주제로 도서관 미래발전 포...
내달 21일 평택시 오산비행장 에어쇼 개최…막바지 준비 총력평택시가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온 ‘평택시 오산비행장 에어쇼’ 막바지 준비에 총력을...
과천 최초 브랜드, ‘힐스테이트 과천 중앙’ 16일 견본주택 개관오피스텔 전용면적 69, 84㎡ 319실, 오는 20~21일 청약 진행, 26일 ...
김포한강신도시 현안 해결 위해 머리 맞대김재수 도시국장 주재로 ‘한강신도시 현안문제 해결을 위한 테스크포스(T/F)팀’ ...
개인정보 유출자 가려낸다···김포시, 수사의뢰키로김포시가 개인정보 누출을 포함, 잇단 시정 관련 내부정보 유출에 대해 강력하게 대...
파주시, ‘경기행복주택’ 이달 입주파주시는 19일 이달 중 경기도시공사가 시행하는 청년층의 주거안정을 위한 경기행복...
고양시 대단지 아파트 앞 전용도로… 도로인가? 주차장인가?대단위 아파트 단지 앞 전용도로가 주차장으로 둔갑해 입주 1년이 지난 현재까지도 ...
평택시, 2020년도 예산 긴축 편성 추진평택시가 부동산 경기 침체로 인한 거래 감소 및 삼성전자의 영업실적 저조로 인한 ...
도심 속에서 펼쳐지는 거리예술 향연 ‘제23회 과천축제’오는 9월 26~29일 4일간 과천시민들은 물론 외지 인들까지 온통 잔치 분위기에...
고양 일산테크노밸리 사업설명회 개최, 홍보 통한 붐업 조성 시동고양도시관리공사는 지난 14일 경기도, 고양시, 경기도시공사와 공동주관으로 코엑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