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8 화 08:48
상단여백
HOME 정치
문대통령, 10일 신년 기자회견…집권중반 국정방향 발표靑본관서 회견문 발표 뒤 영빈관서 문답…대통령이 질문자 직접 지명
  • 연합뉴스
  • 승인 2019.01.06 16:10
  • 댓글 0

총 100분간 생중계…"기자단과 소통 강화 형식, 사회자 개입 최소화"
내외신 200여명 참석…비서실장 등 참모진, 기자단 사이 곳곳 배치

“질문자 지명하는 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질문하기 위해 손을 든 기자를 지명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10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내외신 출입기자들을 상대로 신년 기자회견을 한다고 청와대가 6일 밝혔다.

회견은 오전 10시부터 100분간 진행된다.

문 대통령은 청와대 본관 1층에서 20분간 기자회견문을 먼저 발표한 뒤 10시 25분부터 영빈관에서 일문일답을 포함한 기자회견을 한다. 문 대통령이 기자들과의 문답을 직접 진행한다.

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은 작년에 이어 두 번째이며, TV로 생중계되는 공식 기자회견은 2017년 8월 17일 취임 100일 기자회견을 포함해 세 번째다.

문 대통령이 춘추관을 찾아 직접 특정 현안에 대한 입장을 발표한 것 역시 세 차례다.

문 대통령은 재작년 취임 당일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 등의 인선을 소개할 때와 같은 해 5월 19일 헌법재판소장 후보자로 김이수 헌법재판관을 지명한다고 했을 때, 작년에 비공개로 열렸던 5·26 남북정상회담 결과를 이튿날 설명하기 위해 각각 춘추관을 방문했다.

문 대통령은 취임 후 두 번째 신년회견에서 올해 집권 3년 차 국정운영 방향을 밝힌다.

특히 한반도 평화프로세스를 더욱 강화하는 동시에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어 반드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내겠다는 점을 강조할 것으로 예상된다.

권혁기 춘추관장은 "최대한 기자단과 소통을 강화하는 형식으로 회견을 진행할 것"이라며 "타운홀 미팅 틀을 준용해 대통령과 기자단의 간격이 가까워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권 관장은 "보조사회자인 고민정 부대변인의 발언 등 개입을 최소화하고 대통령이 시작부터 끝까지 기자단과 편하고 자유스러운 분위기에서 일문일답을 진행할 것"이라고 부연했다.

그는 "작년 신년회견 때는 (한 질문에 대한) 추가 질문이 없었는데, 질문 내용과 대통령 답변에 따라 필요하다면 추가 질문도 이뤄질 수 있다"고 했다.

기자회견문 내용과 관련, 그는 "작년과 마찬가지로 신년인사가 총론적 연설이었다면 신년회견은 각론적이고 정책적인 콘텐츠로 채워질 것"이라고 말했다.

회견장에는 문 대통령을 중심으로 부채꼴 모양으로 국내언론은 물론 외신까지 모두 200석 규모의 기자단 자리가 마련된다.

문답은 외교안보·경제·정치사회 등 세 분야로 나눠 진행되며, 작년과 마찬가지로 질문을 원하는 기자가 손을 들면 문 대통령이 그중에서 지명한다.

비서실장·정책실장·안보실장 등 3실장과 수석비서관들이 배석하며, 이들은 작년과 달리 별도의 참모진 구역에 앉지 않고 기자들 사이 곳곳에 자리한다.

연합뉴스  kks@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인기기사
[중앙기획] 경강선 개통 2년 8개월 ③이용객이 던지는 전망판교-여주(57㎞) 간 복선전철이 개통 2년 8개월을 맞고 있다. 지난 2016년...
[포토]처음보는 하늘의 경계15일 오후 6시 50분께 바람이 세차게 부는 가운데, 여주의 남쪽 하늘에 먹구름...
박남춘 인천시장, 시민께 답답하고 죄송한 마음뿐…시민 향한 솔직한 심경 토로박남춘 인천시장이 10일 페이스북에 있는 ‘박남춘 인천 생각’을 통해 여러 일들로...
[이상국 에세이]바쁘다컴퓨터로 크고 작은 일을 해 왔다. 수작업으로 할 때보다 훨씬 빠르고 쉬워졌다. ...
“나들이 떠나기 좋은 이번 주말, 경기북부 박물관으로 GO! GO!”봄에서 여름으로 지나는 길목, 신록으로 물든 자연이 매력인 6월이다. 나들이하기 ...
1대 주차 공간 조성에 무려 2800여만 원 들여, 예산낭비 논란포천시가 산정호수 관광지 내 부족한 주차 공간 확보를 위해 40억 원(도비 22억...
파주에 亞 최대 규모 ‘콘텐츠 월드’ 들어선다…파주-CJ ENM 상생협약 체결파주 통일동산 지구에 아시아 최대 규모의 '콘텐츠 월드'가 국내 최...
1조 투입되는 양수발전소 포천시로 확정약 1조 원이 투입되는 양수발전소 최종 후보지로 포천시가 확정됐다. 이재명 지사도...
이천시 2회 도란도란이천 토크콘서트 개최 ‘구도심 활성화’ 방안 모색이천시는 지난 11일 이천아트홀 소공연장에서 이천시의 주요정책과 지역의 현안에 대...
2019 경기도 주민자치센터 경연대회···시흥시 정왕3동 ‘차차벨라댄스팀’ 대상지난 13일 광주시 남한산성아트홀에서 개최된 제11회 경기도 주민자치센터 문화프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