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0 토 04:05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파주 매몰사고, 안전모도 흙막이도 없었다‘안전불감증’이 부른 인재…현장 첫투입된 일용직 2명 사망
  • 파주=이종훈 기자
  • 승인 2018.12.06 10:26
  • 댓글 1
5일 파주시 연다산동 배수관 관로공사 중 흙더미가 무너져 현장 근로자 2명이 매몰되는 사고가 발생, 119구조대가 구조작업 중 경찰이 현장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연합뉴스

5일 파주시 연다산동 배수관 관로공사 현장에서 발생한 근로자 매몰 사망사고는 ‘안전불감증’이 빚어낸 인재라는 정황이 드러나고 있다. 파주시와 파주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사고는 개인 하수관 매설 작업중 발생했다. 창고와 창고 사이에 굴삭기 2대를 이용해 50m 길이의 하수관로를 묻는 작업이었다.

굴삭기 1대는 3m 깊이로 땅을 파내고 다른 1대는 지름 300mm, 길이 2.5m의 콘크리트 관로 20개를 굴삭기에 매달아 차례로 땅에 묻는 공사였다. 사고는 4번째 관로를 묻을 때 발생했다고 현장 관계자가 경찰에 밝혔다.

이 관계자는 “근로자 2명이 지상에서 3m 아래 깊이의 구덩이에서 관로 연결작업을 하는 도중 오른쪽에 미리 파 쌓아놨던 흙더미가 갑자기 쏟아져 내리면서 근로자들을 덮쳤다”고 설명했다.

출동한 119구조대가 근로자들을 구조,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숨졌다. 이날 사고현장에는 근로자들의 안전 용품인 안전모는 물론, 흙이 쏟아져 내리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흙막이조차 설치되지 않았다. 또 사고현장은 전날 내린 비로 지반이 약화해 있었지만, 안전시설을 설치하거나 출입을 제한하는 사고 예방 조치가 전혀 없었다. 현장의 안전관리는 말 그대로 취약 그 자체였다.

산업안전보건법 제23조(안전조치)에 따르면 사업주는 작업 중 근로자가 추락할 위험이 있는 장소, 토사·구축물 등이 붕괴할 우려가 있는 장소에 위험을 방지하기 위한 필요 조치를 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사고를 당한 근로자들은 일용직 근로자로 오늘 현장에 처음 투입된 것으로 알려졌다.

파주시 관계자는 “오늘 이뤄진 공사는 개인이 하수관을 매설하는 공사로 시의 허가 사항도 아니다”라며 “안전교육을 받았는지와 안전관리 여부는 노동부와 경찰에서 현재 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목격자를 비롯해 해당 건설 업체 관계자를 상대로 현재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관계자들의 안전수칙 준수 여부를 조사 중이며 과실이 드러나면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입건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파주=이종훈 기자  jhl@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파주=이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차민섭 2018-12-07 14:05:12

    철저희 조사해서 소상히 밝혀라. 그래야 다음부터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는다.   삭제

    여백
    여백
    인기기사
    “응답하라 여주시장, 채택하라 여주시의회”…여주 보 해체 반대 추진위 1인 시위“여주에 있는 3개보 해체는 절대 안 됩니다.”여주의 3개 보 해체 반대운동을 벌...
    남들 다 가는 뻔한 피서지 말고 경기북부서 펀(FUN)한 휴가 떠나자“이번엔 어디로 피서를 떠나지?” 어느덧 여름 휴가철이 성큼 다가왔다. 이런 때일...
    인천 과속카메라 단속 ‘연수구 경원 고가교’ 가장 많아인천지방경찰청이 2019년 상반기 고정식 과속단속카메라 단속 건수가 가장 많은 상...
    “성남시청으로 피서 가자” 하늘극장서 영화 40편 무료 상영성남시는 20일부터 다음달 17일까지 시청 2층 종합홍보관 하늘극장에서 40편의 ...
    수원박물관, 역사·전통문화 체험 ‘풍성’…30일~8월 9일까지 교육프로그램 마련수원박물관은 여름방학을 맞아 초등학생들이 역사와 전통을 배울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
    안산시, 기차 문화예술플랫폼 ‘Station-A’ 시범 운영안산시는 지하철 4호선 고잔역 철도유휴부지에 기차 2량을 개조한 문화예술플랫폼 ‘...
    여주, 지역농협 신입사원 일주일 만에 ‘사표’… ‘직장상사 모욕적인 말 때문?’여주지역의 한 지역농협에 출근한지 열흘도 채 안된 20대 여성 ‘신입사원’이 상사...
    수원 군 공항 주변 지역 학생들 '학습권 보장' 대책 마련 토론회 개최'군 공항 주변 지역 학습권 보장 토론회가 지난 12일 경기도 수원 효탑초...
    이천시, ‘설봉산 별빛축제’ 개막 공연 3000명 찾아이천시 대표 여름 대표 축제인 제16회 설봉산 별빛축제의 첫 번째 공연이 3000...
    道교육청, 도민 대상 ‘여름방학 활동, 사교육 인식도 여론 조사’경기도교육청이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도민들은 학창시절로 돌아간다면 여름방학 때 ‘자...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