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중앙TV
[중앙TV]인천 남동공단 폐기물처리 업체서 불…2억8천만원 피해
  • 연합뉴스
  • 승인 2018.11.23 10:46
  • 댓글 0

23일 오전 4시 12분께 인천시 남동구 남동공단 내 한 폐기물처리 업체에서 불이 나 2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해당 업체 건물 1개 동 700㎡와 인근 건물 4∼5층 500㎡가 타면서 소방서 추산 2억8천만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행인으로 부터 “공장에서 불이 난 것 같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2시간 24분 만인 오전 6시 36분께 큰 불을 잡았다. 잔불 정리를 마친 소방당국은 이날 오전 4시 33분께 발령했던 대응 1단계를 오전 9시 5분께 해제했다. 대응 1단계는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이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webmaster@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