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3 수 19:04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야구
KBO 포스트시즌 입장 수입, 역대 두 번째 100억 돌파
  • 연합뉴스
  • 승인 2018.11.11 17:36
  • 댓글 0

올해 프로야구 포스트시즌이 역대 두 번째로 입장 수입 100억원 돌파를 눈앞에 뒀다. KBO 사무국은 두산 베어스와 SK 와이번스가 격돌한 한국시리즈 5차전까지 올해 15차례 열린 포스트시즌 경기에서 입장 수입으로 93억682만2000원을 벌었다고 11일 발표했다.

KBO 사무국은 12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한국시리즈 6차전에서 입장 수입 100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했다. 포스트시즌 입장 수입 역대 최고액은 2012년에 달성한 103억9222만6000원이다. 당시 포스트시즌엔 두산 베어스, 롯데 자이언츠, SK 와이번스, 삼성 라이온즈가 진출해 15경기를 벌였다. 삼성은 SK를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올해 한국시리즈 5경기는 모두 매진을 달성했다. 한국시리즈만 따지면, 2015년 두산과 삼성의 한국시리즈 1차전 이래 19경기 연속 만원 관중을 이뤘다. 올해 포스트시즌 15경기에서 동원한 관중은 29만260명이다. 잠실구장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은 공히 2만5000명을 수용한다. 다만, 잠실구장엔 프리미엄 좌석이 많고, SK행복드림구장엔 일반석이 많아 입장 수입에선 차이가 난다.

잠실구장에서의 포스트시즌 매진 수입은 약 10억원, 인천 SK행복드림구장 매진 수입은 7억4000만원 정도다. 2018 KBO리그 규정에 따르면, KBO 사무국은 포스트시즌 행사 진행과 관련한 제반 비용(약 45%)을 제외하고 포스트시즌 입장 수입을 가을 야구 출전 팀에 나눠준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인기기사
안양시, ‘GTX C노선’ 인덕원 정차 추진 본격화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C노선의 인덕원 정차 추진이 본격화 된다. 안양시는 국...
[김진호 만평]경기도 내년 농민기본소득 시행
의정부천문대 신축 개관, 여러 행성 볼 수 있어‘의정부 천문대’가 새롭게 신축되고 지난 11일 이전 개관식을 가졌다.의정부천문대...
감사원, 하남마블링시티개발 집중 감사감사원이 하남도시공사와 산하 마블링시티개발를 대상으로 현지감사에 착수한 것으로 7...
청국장 시위 예고… 분당서울대병원 비정규직 400여 명 파업 2틀째 이어가정규직 전환과 관련해 무기한 파업을 2일째 이어가고 있는 분당서울대병원 파견·용역...
경기도내 모든 자율형공립고, 2023년까지 일반고로 전환경기도 내 모든 자율형 공립고등학교(이하 자공고)가 지정 기간 경과 후 추가 연장...
[김진호 만평]박남춘 인천시장 국비 확보 막바지 공략 성공!!
[박남주 칼럼] 韓美 ‘SCM’ 합리적이고·지혜롭게 접근해야한국과 미국 간 연례 안보협력기구인 한미안보협의회(SCM)가 오는 15일 개최된다...
연천군 지역사회보장협의체-온골라이온스클럽 업무협약연천군은 지난 6일 군청 상황실에서 연천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연천온골라이온스클럽 ...
고양시 ‘좋은 일자리 포럼’서 우수사례 발표고양시는 지난 7일 서울 양천구 대한민국예술인센터에서 전국시장ㆍ군수ㆍ구청장협의회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