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역별 ‘청소년 문화의 집’ 건립 추진
상태바
권역별 ‘청소년 문화의 집’ 건립 추진
  • 의왕=김기종 기자  jongkmc@hanmail.net
  • 승인 2018.11.11 17: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신문=의왕=김기종 기자] 김상돈 의왕시장, 민선7기 공약
부곡-내손·청계 2곳으로 나눠
새로운 ‘소통 공간’ 조성 기대

의왕시(시장 김상돈)는 민선7기 공약사업으로 ‘청소년 문화의 집’ 건립을 추진, 청소년들을 위한 새로운 문화공간 조성에 나서고 있다. 민선7기 공약사업중의 하나인 청소년 문화의 집 건립사업은 지역 내에 청소년을 위한 문화시설이 부족함에 따라 학습·문화·여가활동 공간을 마련해 다양한 청소년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에 시에서는 청소년들의 이용편의와 지리적 특성을 감안해 부곡권역과 내손·청계권역으로 나눠 청소년 문화의집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

부곡권역에 들어서는 부곡동 청소년 문화의 집은 총 사업비 50억8700원이 투입되며, 지난 8월 공사를 착공해 내년 8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가 순조롭게 진행 중에 있다. 부곡동 청소년 문화의 집은 1521㎡부지에 연면적 1973.71㎡의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로 조성된다. 1층은 북카페, 카페테리아, 멀티룸, 코인노래방, 2층은 사무실, 프로그램실, 영상미디어실, 3층은 청소년운영위원실, 다목적동아리활동실, 휴게 및 자율조리실, 4층은 다목적강당, 음악연습실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청소년 문화의집 건립사업은 기본 계획 수립, 계획 단계부터 실질적 이용대상인 청소년(1206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통해 의견을 적극 수렴했으며, 건립심의위원회에 청소년 및 청소년지도사를 위원으로 구성하여 청소년들의 눈높이에 맞는 공간 및 시설배치가 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

이번 청소년 문화의 집은 청소년들이 정보·문화·예술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이용하며 활동할 수 있는 새로운 소통공간이 될 것으로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김상돈 시장은 “청소년 문화의 집은 활동공간이 부족한 청소년들이 다양한 활동을 통해 꿈과 끼를 펼치며 즐길 수 있는 복합 문화공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다양한 경험을 통해 창의적인 인재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내손·청계권역에 들어설 청소년 문화의 집은 2020년 3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중이다.

의왕=김기종 기자
의왕=김기종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단독] 여주에 여섯 번째 ‘스타벅스’ 매장 문 연다...이르면 4월 DT점 오픈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인천 부평구 산곡 6구역 재개발 사업 ‘내부 갈등 증폭’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