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일반
김부선, 이재명에“점 빼느라 수고했다…업보 커질 것”
  • 연합뉴스
  • 승인 2018.10.29 15:15
  • 댓글 0
김부선 씨 페이스북 캡처.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신체 특정 부위에 큰 점이 있다고 주장한 배우 김부선 씨가 29일 본인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이 지사가 거짓말을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김 씨는 이날 페이스북에 “점 빼느라 수고하셨네요. 그 점을 놓고 나랑 대화한 건 잊으셨나요? 거짓을 덮으려 또 다른 거짓말을 할수록 당신의 업보는 커져만 갈 텐데? 안타깝네요”라고 적었다.

김 씨는 지난 16일 아주대병원 의료진이 “이 지사의 신체검증 결과 (김부선 씨와 작가 공지영 씨) 녹취록에서 언급된 부위에 점의 흔적은 보이지 않는다. 동그란 점이나 레이저 흔적, 수술 봉합, 절제 흔적이 없다”고 밝힌 데 대한 반박 차원에서 이 글을 작성한 것으로 보인다. 당시 신체검증에는 아주대병원 피부과와 성형외과 전문의가 1명씩 참여했다.

앞서 김 씨는 공지영 작가와 통화 중 “이 지사의 신체 특정 부위에 큰 점이 있다”고 했으며, 두 사람의 대화를 남은 녹취 파일 발췌본이 지난 4일부터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확산했다. 이에 공지영 씨는 지난 21일 녹취 파일 발췌본을 트위터에 게시한 인물을 고소했다.

연합뉴스  webmaster@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