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5 토 19:14
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성남시
성남 소망재활원 ‘장애인 응급 365쉼터’로 운영
  • 성남=최상록기자
  • 승인 2018.10.11 15:36
  • 댓글 0

발달 장애인·중증 장애인 이용
긴급 입소·일반 입소 나눠 운영

성남시는 중원구 금광2동에 있는 소망재활원을 ‘장애인 응급 365쉼터’로 지정·운영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장애인 응급 365쉼터는 보호자의 부득이한 부재 사유 발생 때 이용할 수 있는 시설이다. 성남시 거주 발달 장애인과 중증 장애인이 이용할 수 있다. 365쉼터는 긴급과 일반 입소로 나눠 운영하며, 입소 시 하루 2만원의 이용료가 있다. 긴급 입소는 장애인 보호자가 병원에 입원해야 할 경우나 갑작스러운 경조사가 생긴 경우에 이뤄진다. 보호자의 장기 입원 시 최대 30일까지 이용할 수 있다. 일반 입소는 보호자의 여행 등 긴급 입소를 제외한 사유 발생 때 이뤄지며, 연간 15일까지 이용할 수 있다.

시설 이용이 필요한 장애인 보호자는 소망재활원으로 전화 상담·신청하면 된다.

긴급 상황이 발생해도 외출이나 병원 입원조차 할 수 없던 장애인 부모들의 숨통을 터주는 지역사회 안전 서비스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성남=최상록기자  webmaster@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