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강안도로 국지도계획 반영” 협조 당부
상태바
“해강안도로 국지도계획 반영” 협조 당부
  • 김포=조이호 기자  chrislon@naver.com
  • 승인 2018.10.09 16: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8일 김포시는 정하영 시장과 도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민선7기 제2회 도의원 현안 간담회를 개최했다. /김포시 제공

| 중앙신문=김포=조이호 기자 | 김포시, 도의원 현안 간담회 개최

정하영 김포시장이 지난 8일 오전 김포시청 상황실에서 김포시 도의원들과 민선7기 제2회 도의원 현안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심민자, 채신덕, 김철환, 이기형 도의원과 정하영 시장을 비롯 장영근 부시장, 행정국, 경제국, 복지국, 교통국 국장들과 농업기술센터 소장이 참석했다.

도의원 간담회는 민선7기 시작과 함께 김포현안에 대해 설명하고 특별조정교부금 등 도비 확보를 건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하영 시장은 간담회에서 한강하구와 염하를 조망할 수 있는 북부권 순환 일주 경관도로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정 시장은 “철책과 한강, 북한 땅을 한 번에 볼 수 있는 곳은 김포뿐”이라며 “김포 접경지역인 5개 읍면을 연결하는 40킬로미터의 해강안도로 국지도계획 반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남북정상회담 이후 평화교류 분위기가 확산되고 있는 이때 우리가 정부와 도에 요청할 수 있는 최대의 사업이 바로 해강안도로 건설”이라며 “전류리에서 시작해 시암리, 마근포리, 개곡리, 보구곶리, 대명리까지 이어지면 우리 김포의 여러 관광자원, 콘텐츠들을 연결하는 대표적인 도로가 될 것”이라고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김포=조이호 기자
김포=조이호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6일, 화)...장맛'비비비'...최대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