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세종대왕문화제’ 10월 하늘을 빛으로 수놓는다.
상태바
‘2018 세종대왕문화제’ 10월 하늘을 빛으로 수놓는다.
  • 여주=박도금 기자  pdk@joongang.tv
  • 승인 2018.09.27 11: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가행렬과 하늘연달 소원등 퍼레이드 펼쳐져
/여주시청 제공

[중앙신문=여주=박도금 기자] 세종대왕 즉위 600돌 기념 ‘2018 세종대왕문화제’가 오는 10월 6일부터 9일 한글날까지 4일간 여주 신륵사관광지에서 열린다.

‘여주에서 만나는 청년 세종과 한글’이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금번 문화제는 ‘세종대왕과 한글’을 주제로 다양한 체험과 전시, 인문학 강의, 공연, 이벤트 등이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10월 9일 한글날, ‘2018 세종대왕문화제’의 대미를 장식할 ‘세종대왕 어가행렬과 하늘연달 소원등 퍼레이드’가 진행된다.

‘하늘연달’은 10월을 뜻하는 순우리말로, 밝달뫼(해와 달이 뜨는 산)에 아침의 나라가 열린 달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

‘어가행렬과 퍼레이드’는 역사상 가장 백성을 생각하고 사랑한 세종대왕의 어가행차가 앞장서고, 자신의 소원을 담은 하늘연달 등불을 손에 쥔 방문객들과 시민들이 뒤를 따라 행진한다.

어가행렬과 퍼레이드는 ‘2018 세종대왕문화제’ 마지막 날인 한글날 오후 6시에 여주시청에서 출발, 홍문사거리, 상동사거리를 지나 연인교에 도착하는 약1.5㎞구간이다. 행렬이 연인교에 도착하면, 문화제의 끝을 알리는 불꽃놀이와 함께 남한강에서 황포돛배 선상 공연과 플라잉 보드 이벤트가 10월 하늘을 빛으로 수놓을 예정이다.

하늘연달 소원등 퍼레이드는 방문객 및 시민 800명이 함께하며 가족단위 참여가 가능하고, 참가자에게는 궁중 연회나 양반들이 경사가 있을 때 사용하던 청사등롱이 제공된다.

하늘연달 소원등 퍼레이드 참가 희망자는 ‘2018 세종대왕문화제 홈페이지(www.sejongfesta.or.kr)나 유선전화(1899-7188)로 신청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어가행렬과 그 뒤를 따라 이어지는 800여명의 소원등 행렬과 아름다운 불꽃놀이, 남한강의 이벤트가 한데 어우러져 남한강 일대 장관을 연출할 것”이라며, “참가자들에게 잊지 못할 소중한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여주=박도금 기자
여주=박도금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단독] 여주에 여섯 번째 ‘스타벅스’ 매장 문 연다...이르면 4월 DT점 오픈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인천 부평구 산곡 6구역 재개발 사업 ‘내부 갈등 증폭’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1일, 수)...새벽부터 비·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