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9.23 일 23:06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우린 몰카를 찍지 않습니다”경기북부경찰청, 불법촬영 방지 캠페인 ‘OFF’ 액정클리너 배포
  • 이종덕 기자
  • 승인 2018.09.13 17:43
  • 댓글 0
엄홍길 대장이 불법촬영 방지 캠페인 ‘오프’ 액정클리너를 홍보하고 있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 제공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은 불법 촬영을 방지하자는 연내 캠페인의 하나로 ‘OFF’(오프) 액정클리너를 배포한다고 13일 밝혔다. 스마트폰을 이용한 ‘몰카’ 범죄가 기승을 부림에 따라 공공장소는 물론 사생활 보장이 필요한 일부 장소에서 불필요한 오해를 사지 않을 수 있도록 하는 대안이 필요하다는 공감대에 따라 제작됐다.

이 액정클리너는 스마트폰에 붙였다 뗐다 할 수 있는 형태인 반영구적 스티커로, 카메라의 렌즈를 가리는 용도와 액정을 닦는 용도로 모두 활용할 수 있다. 앞면 그래픽으로는 카메라 ‘OFF’와 불법촬영 ‘OFF’라는 직관적인 메시지를 보여주고, 뒷면에는 불법촬영 반대 캠페인에 동참한다는 내용의 의미를 담았다. 경찰은 지하철 역사와 지역 축제장 등에서 이 액정클리너를 배포할 계획이다. 또 캠페인 동참을 원하는 기업체나 기관의 동참을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경기북부경찰청 ‘공동체 치안’ 홍보대사인 산악인 엄홍길 대장 등과 함께 홍보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이 캠페인은 광고 크리에이터로 구성된 ‘프로젝트 몽땅’과 함께 준비했다.

이종덕 기자  siminnews@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