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9.23 일 23:06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아시안게임 태권도 은메달리스트 이아름 선수 음주운전 적발
  • 김동엽 기자
  • 승인 2018.09.07 11:47
  • 댓글 0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태권도 겨루기 여자 57㎏급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이아름. 연합뉴스

최근 끝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태권도 은메달리스트 이아름 선수가 수원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적발된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수원남부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고양시청 소속 태권도 선수 이아름(26·여)씨를 형사 입건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선수는 지난달 28일 오전 1시 35분께 수원시청 인근에서 면허취소 수치인 혈중알코올농도 0.151%의 만취 상태로 자신의 벤츠 승용차를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마침 이 주변에서 음주단속을 하던 중 술에 취해 운전하던 이 선수를 적발했다. 이 선수는 음주 측정에 순순히 응한 뒤 음주운전 사실을 시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그는 지인들과 술을 마시고 귀가하는 길이었으며, 지인들은 운전을 만류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 선수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태권도 겨루기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고, 앞서 2014 인천 아시안게임에서는 금메달을 따냈다.

김동엽 기자  seakongs@hanmail.net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